[특징주] 일승, 'G7 에너지 위기' LNG 투자 확대 합의에 강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주요 7개국(G7) 정상들이 러시아산 에너지 의존도를 낮추기 위해 액화천연가스(LNG) 사업에 공공기금을 지원하기로 합의했다는 소식에 일승의 주가가 강세다.

29일 오후 1시28분 현재 일승은 전거래일대비 265원(8.03%) 오른 3565원에 거래되고 있다.

G7 정상들은 26∼28일 독일 바이에른주 엘마우성에서 사흘간의 회담을 마치고 낸 성명에서 LNG 공급량 증가가 절실하다고 강조하고 "현재 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이 부문에 대한 투자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들은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에너지 가격이 고공행진을 하는 가운데 LNG 사업 투자로 인플레이션(물가 상승) 해소에 기여하고 LNG보다 상대적으로 더 많은 이산화탄소를 배출하는 석탄 등을 덜 사용하기 위해 '고육책'을 택했다는 입장이다.

베르너 호이어 유럽투자은행(EIB) 총재도 "LNG 터미널 자금 제공을 꺼려왔지만, 이젠 더는 이런 엄격한 입장을 취할 여유가 없다는 걸 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일승은 LNG RU(LNG 재기화설비), 의장재 등 조선LNG 사업을 영위하고 있어 관련주로 부각되고 있다. LNG RU는 주로 발전선박(Powership), FSRU, FRU, LNG 터미널 등에 설치되고 있다. LNG RU는 LNG 연료가 범용화 됨에 따라 신규로 발주되는 장비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