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男아이 앞 엉덩이 들썩들썩…댄스女 공개수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8일(현지시각) 중국에서 한 여성이 지하철에 앉은 어린아이 앞에서 춤을 추는 모습이 공개돼 공분이 일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영상=중국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웨이보
지난 28일(현지시각) 중국에서 한 여성이 지하철에 앉은 어린아이 앞에서 춤을 추는 모습이 공개돼 공분이 일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영상=중국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웨이보
중국에서 한 여성이 어린 남자아이 앞에서 외설적인 춤을 추는 모습이 공개돼 논란이다.

지난 28일(이하 현지시각) 홍콩 매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지난 24일 신원미상의 한 중국인 여성은 중국 남서부 쓰촨성의 한 지하철에서 어린 남자아이 앞에서 춤을 췄다.

레깅스 차림의 이 여성은 아이 앞에서 엉덩이를 들썩이는 등 '선 넘는' 춤을 췄다. 옆에 앉아있던 한 남성은 이 같은 상황이 불편한 듯 자리를 피했다.

하지만 아이는 자리에 계속 앉아있었고 여성의 춤은 점점 더 수위를 높여갔다. 여성은 아이 앞에서 티셔츠를 올려 속옷을 노출했고 아이의 입을 맞추기도 했다. 춤은 약 4분 동안 이어졌다.

이 같은 모습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급속도로 퍼졌다. 이에 네티즌들은 "춤이 너무 저속하다", "공공장소에서 이러는 것은 풍기 문란으로 처벌해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여성을 비판했다.

논란이 커지자 중국 당국은 여성에 대한 추적에 나섰다. SCMP는 이날 첸 량 변호사의 말을 인용해 "여성은 어린 소년 앞에서 속옷을 노출하고 입을 맞추는 등 성적인 행위를 했다"며 "추행 혐의로 처벌받을 수 있다"고 전했다. SCMP에 따르면 중국 당국은 이 여성에게 5년 이상의 징역형을 선고할 가능성이 있다.
지난 28일(현지시각) 중국 당국이 어린 남자아이 앞에서 외설적인 춤을 춘 여성에게 5년 이상 징역형을 선고할 수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사진은 중국인 여성이 남성 아이 앞에서 춤을 추는 모습. /사진=홍콩 매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공식 홈페이지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09.38상승 53.8918:03 10/04
  • 코스닥 : 696.79상승 24.1418:03 10/04
  • 원달러 : 1426.50하락 3.718:03 10/04
  • 두바이유 : 88.28하락 1.2318:03 10/04
  • 금 : 1730.50상승 28.518:03 10/04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