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차관, 유엔 北인권보고관 만나 "북한 인권 개선 노력 강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도훈 외교부 제2차관.(외교부 제공)© 뉴스1
이도훈 외교부 제2차관.(외교부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박응진 기자 = 이도훈 외교부 제2차관이 29일 "우리 신정부는 보편적 가치로서의 인권 수호 차원에서 북한인권 개선을 위한 노력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이 차관은 이날 토마스 오헤아 킨타나 유엔 북한인권 특별보고관을 만나 이같이 말했다.

킨타나 보고관은 7월 임기 종료를 지난 27일부터 방한 중이다.그는 2016년 8월 임기를 개시한 이후 이번 방한을 포함해 총 8차례 우리나라를 찾았다.

이 차관은 킨타나 보고관에게 "지난 6년 간 북한인권 개선을 위한 국제사회의 관심을 환기하고 우리 정부 및 시민사회 등과의 소통 등 적극적인 역할을" 해왔다며 "임기 종료 후에도 북한 인권 문제에 관심을 가지고 지원해줄 것"을 요청했다.

또 그는 "후임 보고관에게도 그간의 경험을 통해 얻은 지식을 충분히 전수해 달라"고 말했다.

이에 킨타나 보고관도 자신의 임기 수임 중 우리 정부의 지원과 협조에 사의를 표하고, "후임 보고관이 한국 정부와의 긴밀한 협력을 지속해나가도록 각별히 당부하겠다"고 밝혔다고 외교부가 전했다.


토마스 오헤아 킨타나 유엔 북한인권특별보고관. 2022.6.29/뉴스1 © News1 김명섭 기자
토마스 오헤아 킨타나 유엔 북한인권특별보고관. 2022.6.29/뉴스1 © News1 김명섭 기자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33.52상승 5.5818:03 08/16
  • 코스닥 : 834.74상승 3.1118:03 08/16
  • 원달러 : 1308.10상승 5.718:03 08/16
  • 두바이유 : 94.60하락 3.6418:03 08/16
  • 금 : 1798.10하락 17.418:03 08/16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진성준
  • [머니S포토] 권성동 "시민단체, 민주당 정치예비군 전락…철저한 검증 필요"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