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호, 미국 진출 위해 JYP 선택…"연기로 할리우드→칸까지" [RE:TV]

'유 퀴즈 온 더 블럭' 29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 뉴스1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가수 겸 배우 이준호가 미국 진출을 위해 JYP엔터테인먼트를 선택했다고 고백했다.

지난 29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에서는 가수 겸 배우 이준호가 유퀴저로 함께했다.

이준호는 과거 인터뷰에서 "연기로 할리우드, 오스카, 칸까지 세계적으로 진출하고 싶다"라는 생각을 전했다고 소개돼 눈길을 끌었다. 이에 팬들 사이에서 '야망준호'로 불리기도 한다고.

이준호는 "정말 어릴 때부터 꿨던 꿈이다"라며 "전 그런 목표가 있으면 그 목표를 이루기 위해서 어떻게든 열심히 노력하게 되고 그런 게 발전의 밑거름이 되니까 일단 꿈을 크게 잡는 편이다"라며 소신을 밝혔다. 이에 유재석은 "지금은 현실이다, 그 누구도 모른다"라며 이준호의 꿈을 진심으로 응원했다.

이준호는 "무조건 간다는 게 아니라 정말 가고 싶은 것이고, 그 꿈을 이루기 위해 열심히 노력한다는 것이다"라고 전하며 "그래서 제가 JYP엔터테인먼트에 갔다"라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준호는 "그때, JYP가 한창 미국에 가 있었다"라며 박진영에게도 미국 진출에 대한 꿈을 밝혔다고 털어놔 웃음을 안겼다.

16살 때부터 연기를 꿈꿨다는 이준호는 이후, 고등학교 연극부 활동 중, SBS와 JYP가 공동으로 주최한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 서바이벌'에 도전했다고. 이준호는 '슈퍼스타 서바이벌'에서 당당히 우승을 차지하며 JYP엔터테인먼트에 입사해 연습생 생활을 시작, 2PM으로 데뷔했다고 전했다.

이날 '유퀴즈'는 이준호 외에도 '품새 천재' 태권도 품새 국가대표 이주영 선수, '싱겁게 먹기 실천연구회' 설립자 김성권 교수, 사기꾼 전문 검사 임채원 자기님과 사람 여행을 떠났다.

한편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큰 자기 유재석과 아기자기 조세호의 자기들 마음대로 떠나는 사람 여행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223.86상승 2.9218:03 09/27
  • 코스닥 : 698.11상승 5.7418:03 09/27
  • 원달러 : 1421.50하락 9.818:03 09/27
  • 두바이유 : 84.89하락 3.9318:03 09/27
  • 금 : 1633.40하락 22.218:03 09/27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 [머니S포토] 볼보자동차코리아, '신형 S60·V60 크로스컨트리' 출시
  • [머니S포토] 금융당국 '중기·소상공인 대출 만기 3년 연장' 지원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