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흰 코털 나고 헛구역질"… 이준호에게 무슨 일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2PM 멤버 겸 배우 이준호가 배역에 과몰입하며 생긴 일화를 공개했다. /사진=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캡처
그룹 2PM 멤버 겸 배우 이준호가 배역에 과몰입하며 생긴 일화를 공개했다.

이준호는 지난 29일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유퀴즈)에 출연했다.

이날 MC 유재석은 "(이준호가) '옷소매 붉은 끝동' 때는 이산의 예민했던 세손 시절을 표현하기 위해 16kg을 감량했다"고 말했고 이어" '그냥 사랑하는 사이' 할 때는 부산의 원룸을 빌려서 5개월간 낮에도 커튼 쳐놓고 햇빛도 보지 않았다고 한다"고 소개했다.

이준호는 "정말로 그렇게 했다"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제가 온·오프가 잘 안 된다. 슛 들어가서 바로 몰입이 잘 안 되는 타입이다"라며 "어떻게 보면 아직 좀 모자란 거다"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그 분위기를 평상시에도 유지해야 한다고 생각해서 그렇게 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그냥 사랑하는 사이') 강두라는 캐릭터가 정말 밑바닥 인생이었다. 극 중에서 시한부 판정을 받는다. 그걸 간접 체험하다 보니까 흰 코털이 나고 그랬다"고 밝혔다.

이어 "스트레스를 너무 많이 받아 매일 잘 때마다 땀을 한 바가지씩 흘리고 너무 과몰입해서 계속 말라가고 헛구역질 나고 그러더라"며 과몰입 했을 때의 일화를 털어놨다. 아울러 "드라마를 부산에서 5개월 동안 찍었는데 제가 그 이후로 부산에 가본 적이 없다"며 " 저를 그렇게 괴롭(과몰입)히는 게 차라리 아직까지는 잘 맞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고 전했다.


 

  • 0%
  • 0%
  • 코스피 : 2490.80상승 17.6918:01 08/05
  • 코스닥 : 831.64상승 6.4818:01 08/05
  • 원달러 : 1298.30하락 11.818:01 08/05
  • 두바이유 : 93.75하락 1.9818:01 08/05
  • 금 : 1791.20하락 15.718:01 08/05
  • [머니S포토] 새로운 '광화문 광장' 이전보다 넓어졌다
  • [머니S포토]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2022'
  • [머니S포토] 페라리 296 GTS, 손끝으로 전달되는 묵직함
  • [머니S포토] 소녀시대 '하트 발사~'
  • [머니S포토] 새로운 '광화문 광장' 이전보다 넓어졌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