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간선도로 전면통제… 퇴근길 지하철·버스 운행 늘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30일 서울 전역에 호우경보가 발효돼 서울 동부간선도로가 통제됐다. 사진은 텅비어 있는 동부간선도로. /사진=뉴스1
서울시는 집중호우가 계속되자 동부간선도로 전구간을 전면 통제했다.

서울시에 따르면 중랑천 수위가 상승함에 따라 동부간선도로 전구간(수락지하차도-성수JC)에 대해 전면통제를 실시했다. 서울과 경기지역 등에는 호우경보가 발효된 상태다.

서울시는 퇴근길 대중교통 운행 횟수도 늘린다. 퇴근 집중배차시간을 오후 6시~8시에서 오후 6시~8시30분으로 연장하고 지하철은 호우경보가 지속될 경우 퇴근시간대에 횟수를 6회 늘려 운행할 계획이다.

버스도 전체 차량 모두 30일 퇴근 집중배차시간을 30분 연장 운행한다. 도로 통제로 우회하는 차량이 많아 배차가 지연되는 경우에 대비해 정류소 버스정보안내단말기(BIT), 서울교통정보센터 '토피스 누리집' 등으로 대중교통 운영 상황을 안내할 계획이다.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