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해망상 글 선처 없어"… 방탄소년단, 악플러에 칼 뽑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방탄소년단(BTS) 측이 지속적으로 명예훼손 게시글을 올린 이들을 대상으로 법적 대응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사진은 지난해5월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Butter(버터)' 발매 기념 글로벌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그룹 방탄소년단. /사진=장동규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 측이 온라인에서 무분별한 악성 글을 올린 작성자들을 고소했다.

빅히트뮤직은 지난 29일 위버스 채널을 통해 악성 게시물을 올리는 이들에 대해 강력한 법정 대응을 취할 것임을 밝혔다.

소속사는 "당사는 방탄소년단에 대한 명예훼손, 모욕, 성희롱, 허위사실 유포, 악의적 비방 등 악성 게시물 작성자를 상대로 정기적인 법적 대응에 나서고 있다"라며 "최근 팬 여러분의 제보와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수집한 모욕, 명예훼손 게시물 증거 자료를 토대로 수사기관에 다수의 고소장을 제출했다"라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모 커뮤니티에서 한 명의 게시자가 수십 개의 아이피를 사용해 방탄소년단을 모욕하는 게시물을 작성했다. 또한 피해망상적인 내용의 명예훼손 게시글을 확인해 법적 대응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빅히트뮤직은 "팬 여러분의 제보는 법적 대응에 항상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앞으로도 팬 여러분들의 관심과 빅히트 법적 대응 계정을 통한 적극적인 제보 부탁드린다. 빅히트뮤직은 아티스트의 권익 복호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