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연애에 관심을"… 김영철, 파격 고백에도 '시큰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개그맨 김영철이 파격 고백을 했지만 미지근한 반응을 얻었다. /사진=김영철 인스타그램
개그맨 김영철이 파격 고백을 했음에도 시큰둥한 주변 반응에 섭섭함을 전했다.

30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코너 '월간 스윗소로우'에는 그룹 스윗소로우 멤버 김영우, 송우진, 인호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영철은 1000만영화 '범죄도시2'를 소개한 뒤 "저는 여성분과 봤다. 썸녀와 봤다"고 말했다. 그는 "그런데 아무도 안 궁금해 한다"며 "여자 동생이랑 봤다"고 밝혔다.

이를 들은 인호진이 "연예인인데 공개해도 되나"라고 묻자 "(사람들이) 안 궁금해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윗소로우는 "멤버들끼리 영화를 안 보고싶어한다. '범죄도시2'를 각자 봤다"고 전했다. 김영우는 "(인호진이) 어깨로 와서 계속 속삭인다"고 토로하자 인호진은 "저 때문에 그렇다. 제가 제일 많이 물어보는 건 '어느 편이 내 편이야? 누가 나쁜 애야?'다"라고 고백했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6.03상승 1.14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