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어로 클라쓰"… 임영웅, 첫 단독 콘서트 티켓만 27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억 소리나는 인생역전을 거뒀다. /사진=엠넷 방송캡처
가수 임영웅이 '대성공' 스타에 등극했다.

지난 29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엠넷 'TMI 뉴스 쇼'에서는 '인생 역전! 알바생에서 사장급 된 스타' 순위가 공개됐다. 이날 5위에는 부드러운 창법과 음색으로 모든 장르를 섭렵한 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올랐다.

임영웅은 '신기록 제조기'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유튜브 국내 인기 뮤직비디오 1위는 물론 음원 차트 올킬, 노래방 인기 순위 23주 연속 1위를 기록했다. 최근 발매한 첫 정규앨범은 하루 만에 94만 장을 판매하며 솔로 가수 음반 초동 역대 1위에 이름을 올렸다.

화려할 것만 같은 그에게도 반전의 과거는 있었다. 어린 나이에 아버지를 여의고 홀어머니 손에서 자란 그는 고등학교 때부터 아르바이트로 생활비를 보탠 소문난 효자라고.

포천의 아들인 그가 아르바이트 계의 히어로로 거듭난 곳은 한 돈가스 가게였다. 임영웅은 이 가게에서 아르바이트하던 시절 '전국노래자랑'에 출연해 최우수상을 받고 가수의 꿈을 굳혔다. 그는 성공 후 가게를 다시 찾아가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현재 해당 음식점은 팬들의 '웅지순례' 코스 중 하나가 됐다.

당시 전국노래자랑에 참가해 최우수상을 받고 가수의 꿈을 굳힌 임영웅은 편의점에서 약 2년동안 알바했다. 이외에도 화장품 공장, 가구 공장에서도 일했다. 현재는 커피 광고 모델이지만, 그 시절 카페 아르바이트 경험도 했다. 데뷔 후 무명 가수 시절에도 군고구마 장사, 택배 상하차까지 했다.

데뷔 전 임영웅이 벌었을 것으로 예상된 한 달 수입은 약 187만 4880원이었지만 현재 임영웅은 최근 3일동안 진행했던 단독 콘서트에서 티켓 판매금액만 27억원을 거둬들였고, 앞으로 예상 된 전국 투어 이후 수입은 약 7배 이상이라고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지난 4월 한 달 기준 광고료 역시 6억 이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533.52상승 5.5818:03 08/16
  • 코스닥 : 834.74상승 3.1118:03 08/16
  • 원달러 : 1308.10상승 5.718:03 08/16
  • 두바이유 : 94.60하락 3.6418:03 08/16
  • 금 : 1789.70하락 8.418:03 08/16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진성준
  • [머니S포토] 권성동 "시민단체, 민주당 정치예비군 전락…철저한 검증 필요"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