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차세대 양자기술로 행정망 해킹 차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남도 청사 전경.
전남도는 현존하는 보안기술 중 가장 안전한 통신 암호화 방식으로 평가받는 '양자암호통신(Quantum Cryptography Communication)' 기술을 내부 통신망에 적용해 사이버 침해 대응 능력을 획기적으로 강화할 계획이라고 30일 밝혔다.

전남도에 따르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양자암호통신 시범인프라 구축·운영 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5억5000만원을 확보했다.

정부 디지털 뉴딜사업인 '양자암호통신 시범 인프라 구축·운영 사업'은 전 세계가 주목하는 미래 핵심기술인 양자암호통신 기술을 국가행정·통신망, 의료·금융 등 공공·민간통신망에 구축해 실증하는 것이다.

또 양자암호통신 장비고도화와 양자융합기술 활용 응용서비스 발굴 등으로 관련 산업 초기시장 창출을 유도한다.

전남도는 LG유플러스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도 본청(무안)과 떨어진 곳에 있는 동부지역본부(순천)에 양자암호통신 기술을 적용한 전용회선을 구축해 시범 운영할 계획이다. 앞으로 도내 행정기관에 확대 적용할 방침이다.

양자암호통신은 빛 알갱이로 더 이상 쪼갤 수 없는 양자(퀀텀)를 생성해 송신자와 수신자만 해독이 가능한 암호키를 만들어 해킹을 차단하는 기술이다.

이 기술은 중첩성, 복제 불가능 양자화 원리를 이용해 송·수신자의 비밀키를 난공불락에 가깝게 암호화 해 안전하게 교환하기 때문에 공공기관에 대한 해킹이나 도청 등을 차단하는데 큰 힘이 될 전망이다.

황기연 도 기획조정실장은 "이번 사업은 양자정보통신 산업을 국가의 핵심 산업으로 육성하는데 필요한 기술환경과 보안 생태계를 조성하고, 공공영역의 정보를 더욱 안전하게 보호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무안=정태관
무안=정태관 ctk3312@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3.46상승 10.3623:59 08/09
  • 코스닥 : 833.65상승 2.7923:59 08/09
  • 원달러 : 1304.60하락 1.823:59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23:59 08/09
  • 금 : 1812.30상승 7.123:59 08/09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