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14 프로, 전작보다 100달러 비싸진다는데...고객 '울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 가을 출시될 아이폰14 프로 모델의 가격이 더 오를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 가운데 소비자들의 주름살이 깊어지고 있다. /사진=뉴스1
애플의 기대작 '아이폰14 프로' 가격이 전작보다 가격이 100달러 정도 인상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올해 하반기 출시를 기다려온 소비자들은 높은 예상 가격에 고민이 깊어질 것으로 보인다.

정보기술(IT)매체 폰아레나는 지난달 29일(현지시각) IT 팁스터(정보 유출자) 안소니를 인용해 아이폰14 프로 모델의 주요 사양 정보를 전했다.

매체는 아이폰14 프로 모델은 ▲A16 바이오닉 프로세서 ▲128/256/512/1TB 스토리지 ▲8GB 램 ▲올웨이즈 온 디스플레이 ▲향상된 페이스ID 기능 ▲iOS16 운영체제를 갖출 것이라고 예상했다.

아이폰14 프로 모델은 6.1인치, 프로 맥스 모델은 6.7인치 화면의 120헤르츠(Hz)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가 탑재되며 배터리의 경우도 프로 모델은 3200밀리암페어시(mAh), 프로 맥스 모델은 4323mAh 배터리로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아이폰14 프로의 가격은 1099달러, 아이폰14 프로 맥스는 1199달러로 이전보다 100달러씩 올라 갈 것이라고 전해졌다. 전작 아이폰13은 아이폰13 799달러, 아이폰13프로 999달러, 아이폰13프로맥스 1099달러였다.

아이폰14 프로 모델의 경우 전작과 달리 노치(화면 위쪽이 움푹 팬 부분)가 사라지고 전면 카메라와 페이스ID 센서를 위한 타원형+원형 구멍이 뚫린 펀치홀 디스플레이가 채택될 예정이다. 이로 인해 디스플레이 원가 비용이 높아질 가능성이 있으며 4800만 화소 카메라와 전 세계 공급망 이슈도 가격 인상 이유로 꼽혔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2.17하락 11.3510:58 08/17
  • 코스닥 : 827.33하락 7.4110:58 08/17
  • 원달러 : 1310.50상승 2.410:58 08/17
  • 두바이유 : 92.12하락 2.4810:58 08/17
  • 금 : 1789.70하락 8.410:58 08/17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尹 취임 100일, 野 비대위 입장하는 우상호·박홍근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