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토 홈피에 '눈감은 尹'…"국격이 나락으로 떨어졌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이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정상회의에 참석한 가운데 눈을 감은 채 찍힌 사진이 NATO 공식 홈페이지에 올라왔다. 사진은 앤서니 노먼 알바니지 호주 총리(왼쪽부터),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 저신다 케이트 로렐 아던 뉴질랜드 총리, 윤 대통령. /사진=뉴스1
윤석열 대통령이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정상회의에 참석한 가운데 눈을 감은 채 찍힌 사진이 NATO 공식 홈페이지에 올라와 네티즌들이 탄식을 내뱉었다.

30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NATO 공식 홈페이지에 걸린 사진'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윤 대통령이) 눈 감고 있는 사진이 게시됐다"며 "다른 나라 정상이었으면 저런 사진 올렸겠냐. 정말 대놓고 무시당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공개된 사진은 지난 29일 NATO 공식 홈페이지에 올라온 사진으로 윤 대통령은 이날 스페인 마드리드 이페마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아시아 태평양 파트너 4개국 정상 자격으로 기념 촬영에 참석했다.

사진에는 옌스 스톨텐베르그 NATO 사무총장 양옆으로 앤서니 노먼 알바니지 호주 총리와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저신다 케이트 로렐 아던 뉴질랜드 총리가 차례로 서 있었다. 윤 대통령은 우측 끝에 자리했다.

네티즌들이 지적한 문제는 사진 속 윤 대통령만 홀로 눈을 감고 있으며, 다른 아태 인사들과 NATO 사무총장은 모두 눈을 뜬 채 미소를 짓고 있다는 점이다. 해당 사진은 NATO 홈페이지에 올라온 유일한 NATO 측과 아태 파트너국 정상들이 함께 찍은 사진이다.

네티즌들은 "사진작가가 연사로 여러 장 찍은 것 중에 고른 걸 텐데 일부러 저걸 올린 것 같다", "의전 담당이 저런 건 챙겨서 수정해달라고 해야 하는 거 아니냐", "이런 건 공식 항의해야 한다" "국격이 떨어진다", "분명 의도를 담아 올린 사진일 것"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 네티즌은 "우습게 보는 거다. 그 많은 사진 중에 왜 굳이 저 사진을 골라서 거느냐"며 "다른 주요 인사가 눈 감은 사진이었다면 저렇게 공식적으로 걸어놓을 수 있을까"라고 지적했다.


 

박정경
박정경 p98081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492.69하락 15.3618:01 08/19
  • 코스닥 : 814.17하락 11.8918:01 08/19
  • 원달러 : 1325.90상승 5.218:01 08/19
  • 두바이유 : 94.36상승 1.5118:01 08/19
  • 금 : 1762.90하락 8.318:01 08/19
  • [머니S포토] 국가전략정보센터 개관 커팅식
  • [머니S포토] 4번째 내한 브래드피트 "韓 음식때문에 돌아왔다"
  • [머니S포토] 우상호 "김건희 여사, 관저 리모델링 업체 의혹 직접 밝혀야"
  • [머니S포토] 권성동 "美 한국산 전기차 보조금 중단, 한미동맹 정신 맞지 않아 "
  • [머니S포토] 국가전략정보센터 개관 커팅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