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가스요금 '줄인상' 폭탄… 생활요금 아끼는 카드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7월부터 서민생계와 직결되는 전기요금과 가스요금이 동시에 인상되면서 고물가 속 서민들의 주머니 사정에 비상이 걸렸다. /사진=이미지투데이
#. 직장인 김수지(31)씨는 최근 숨만 쉬어도 돈이 나간다는 말을 실감 중이다. 고물가·고환율·고금리 등 이른바 '3고'가 심화되고 있는 데다 이달부터 전기·가스요금이 인상됐기 때문이다. 여기에 오는 10월 한 차례 더 공공요금이 인상된다고 해 여름 휴가 계획을 취소하고 '집콕'을 해야하는 건지 고민 중이다. 신용카드를 잘 선택해 사용하기만 해도 공공요금 부담을 줄일 수 있다고 하던데 공공요금 부담을 줄일 수 있는 '알뜰카드' 발급을 고려 중이다.

7월부터 서민생계와 직결되는 전기요금과 가스요금이 동시에 인상되면서 고물가 속 서민들의 주머니 사정에 비상이 걸렸다. 본인의 소비유형과 특성을 고려해 '공공요금 할인' 혜택이 강화된 신용카드를 고르면 요금 인상에 따른 부담을 조금이나마 줄일 수 있다.

가장 눈여겨볼 만한 카드는 신한카드의 '미스터라이프'다. 주요 혜택으로 월납요금(공과금) 10% 할인을 제공한다. ▲전기요금 ▲도시가스요금 ▲SKT·LG U플러스·KT의 통신요금이 대상이다.

아울러 장바구니 부담도 줄일 수 있다. 이마트·롯데마트·홈플러스 등 3대 대형마트에서 일 1회에 한해 10%를 할인해 준다. 아울러 편의점 업종과 병원·약국 등에서도 1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KB국민카드의 '탄탄대로 올쇼핑 티타늄카드'도 쏠쏠하다. 도시가스요금과 통신비는 물론 아파트 관리비까지 10% 할인해준다. 이 역시 이마트·롯데마트·홈플러스 등 3대 대형마트 10% 할인을 제공하며 GS칼텍스, SK에너지에서 주유 리터 당 100원을 청구할인해 줘 고유가 속 기름값 부담도 덜 수 있다.

현대카드의 '제트 패밀리카드'는 통신비, 아파트관리비, 도시가스요금에서 7%를 할인해준다. 앞선 두 카드 보다 할인율이 낮지만 GS칼텍스, SK에너지, 현대오일뱅크, S-OIL 등 4대 주요소에서 주유시 리터 당 100원을 할인, 배달앱에서 10%를 할인해 주는 점은 눈여겨볼만 하다.

하나카드 '멀티 영 카드'도 있다. 전기요금, 도시가스요금에서 10% 할인해 주며 '뚜벅이족'을 위해 시내·마을·공항버스와 철도(KTX·SRT 포함) 등 대중교통에서 10% 청구할인을 제공해 준다.


 

강한빛
강한빛 onelight92@mt.co.kr

머니S 강한빛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3.46상승 10.3623:59 08/09
  • 코스닥 : 833.65상승 2.7923:59 08/09
  • 원달러 : 1304.60하락 1.823:59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23:59 08/09
  • 금 : 1812.30상승 7.123:59 08/09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