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안전공단, '자율주행실험 K-City' 무상지원 2027년까지 연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교통안전공단이 '자율주행실험 K-City' 무상지원 기간을 2027년까지 연장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한국교통안전공단(TS)이 오는 2027년 '레벨4 자율주행차 전국 상용화' 정책 달성을 지원하기 위해 자율주행실험도시(K-City) 무상지원 기간을 연장한다.

1일 공단에 따르면 2027년 레벨4 자율차 전국 상용화는 새 정부의 국정과제 중 하나다. 공단은 자율차 기술개발 촉진 및 정부 목표 달성을 위해 2019년 3월부터 올해 6월까지 한시 시행한 무상 개방을 2027년까지 4년6개월 연장토록 했다.

K-City는 국내 최초의 자율차 전용 테스트베드로 지난 2018년 12월 구축됐다. 최근까지 118개 기관이 무상지원 사업을 총 2860회 이용했으며 이용 시간만 1만4831시간에 달한다.

공단이 이용 기업을 대상으로 진행된 설문조사 결과 98개 기관이 무상지원 연장을 요구했다. 전체의 70% 이상이 레벨4 전국 상용화 목표 시점인 2027년까지 연장하는 것이 적합하다고 판단했다.

공단은 올해 준공된 K-City 2단계 고도화 시설에 대한 시범운영도 이달부터 연말까지 무상 추진한다. 2단계 고도화 시설은 ▲비·안개 등 악천후 재현시설 ▲GPS 차단 및 전파교란 장비 ▲보행자·차 공존 혼잡주행상황 로봇평가장비 등 3가지 가혹환경을 지원한다.

공단은 입체교차로와 골목길, 주차장 건물 등 다양한 시설을 구축하고 시험로 환경 개선 및 완전자율주행 기술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테스트베드 규모를 36만㎡에서 215만㎡로 확대하는 등 3단계 고도화 작업에도 착수했다.

권용복 공단 이사장은 "높은 수준의 자율주행 실험이 가능한 환경을 제공해 자율주행 상용화에 앞장설 것"이라고 다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4.91상승 11.8114:18 08/09
  • 코스닥 : 833.20상승 2.3414:18 08/09
  • 원달러 : 1305.20하락 1.214:18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4:18 08/09
  • 금 : 1805.20상승 1414:18 08/09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토론회 앞서 기념촬영 하는 민주당 당대표 후보들
  • [머니S포토] 국회 교육위 주재하는 유기홍 위원장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