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 가면' 연민지, 전 남편 만난 차예련에 "남자 없인 못 살아?" 분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2TV '황금 가면' 캡처 © 뉴스1
KBS 2TV '황금 가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황금 가면' 연민지가 차예련을 향해 분노했다.

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황금 가면'에서 서유라(연민지 분)는 유수연(차예련 분)이 전 남편 홍진우(이중문 분)와 만나는 것을 목격했다.

서유라는 유수연을 노려보며 "홍진우 이제 내 남편이야, 어디서 꼬리를 쳐?"라고 언성을 높였다. 그러면서 "남자 없으면 못 살아? 미쳤어? 아무리 남자가 궁해도 그렇지, 이혼한 전 남편한테 왜 그러냐"라고 분노를 표출했다.

이어 "내 남편인 걸 알면서 감히 손을 대? 네가 사람이야?"라고 몰아붙이자, 유수연은 "사람인지 아닌지 이 사람한테 물어봐라. 서준이 핑계로 날 여기로 불러낸 건 이 사람이니까"라고 밝혔다.

유수연은 또 "당신 아내 앞에서 다시 한번 말할게, 서준이 핑계대면서 전화하지 마. 날 탓하지 말고 당신 남편 관리 잘해라"라고 경고했다. 이에 분노한 서유라는 뺨을 내리치려 했다. 하지만 홍진우가 막았다.

귀가한 서유라는 시어머니 차화영(나영희 분)에게 둘의 만남을 알렸다. 차화영은 아들에게 "아직도 미련이 있냐"라며 호통쳤다. 그러면서 "미련 버려, 지금 네 아내는 서유라다. 우리 그룹을 위해서도 꼭 필요한 사람"이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