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연수 "내 인생에만 집중할래"…출국하는 일라이 배웅

'우리 이혼했어요 2' 1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2' © 뉴스1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2'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우리 이혼했어요 2' 지연수가 일라이를 공항에서 배웅하며 달라질 모습을 전했다.

1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우리 이혼했어요 2'(이하 '우이혼2') 최종회에서는 지연수와 일라이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스튜디오 게스트로 나한일, 유혜영 커플과 함께 장가현, 지연수가 함께했다.

지연수가 아들 민수와 함께 미국으로 떠나는 일라이를 배웅했다. 일라이는 지연수와의 합가를 정리, 한국 정착을 위해 잠시 미국으로 떠나게 됐다.

일라이는 "방송을 하기 전보다는 상황이 많이 좋아졌다고 생각해"라고 '우이혼2' 출연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이에 지연수는 "나도 생각 정리도 많이 됐고, 이제 어떻게 할지 방향도 잡았다, 예전에는 '우리'라는 느낌이었는데, 이제 '너와 나'라는 게 확실히 점이 찍혀 후련하다"라고 고백했다.

이후 일라이가 지연수에게 "힘들겠지만, 한 달만 참아"라고 말했다. 그러자 지연수는 "이제 그런 건 생각 안 할래, 내 인생에만 집중할래, 네가 언제 오든 나한텐 크게 의미 없다"라고 밝혔다. 이어 지연수가 "수고했다"라는 일라이에게 "어른한테는 '고생 많았습니다' 해야 해"라고 선을 긋는 모습으로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2'는 이혼한 연예인 & 셀럽 부부가 다시 만나, 한 집에서 생활해보는 모습을 관찰하며, 이혼 후 새로운 관계에 대한 가능성을 제시하는 이혼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95.68상승 2.5812:52 08/09
  • 코스닥 : 830.21하락 0.6512:52 08/09
  • 원달러 : 1305.70하락 0.712:52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2:52 08/09
  • 금 : 1805.20상승 1412:52 08/09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토론회 앞서 기념촬영 하는 민주당 당대표 후보들
  • [머니S포토] 국회 교육위 주재하는 유기홍 위원장
  • [머니S포토] 집중호우 관련 노란색 민방위 옷 입은 野 박홍근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