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VNL서 이탈리아에 1-3 패배…전패 수모 위기

11연패 기록, 3일 중국과 최종전
대회 두 번째 세트 획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 여자배구가 이탈리아에 1-3으로 졌다.(VNL 제공)© 뉴스1
한국 여자배구가 이탈리아에 1-3으로 졌다.(VNL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세자르 에르난데스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이탈리아에 완패하며 2022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11연패를 당했다.

한국은 1일(이하 한국시간) 불가리아 소피아에서 열린 2022 VNL 3주차 3차전에서 이탈리아에 세트스코어 1-3(17-25 25-23 15-25 19-25)으로 졌다.

11전 전패를 기록, 이미 최하위가 확정된 한국은 VNL 첫 전패 수모를 당할 위기까지 놓였다.

이날 한국은 1세트를 허무하게 내줬지만, 2세트에선 21-23에서 4연속 득점에 성공, 균형을 맞췄다.

한국이 이번 대회에서 한 세트라도 따낸 건 6월20일 터키전(1-3 패배)에 이어 두 번째였다.

하지만 한국의 반격은 거기까지였다. 한국은 대회 첫 승을 위해 사력을 다했지만 추가 세트를 따기엔 부족했다. 3세트에서 15-25로 졌고, 4세트에서도 상대 높이에 막히며 19-25를 기록, 11연패 늪에 빠졌다.

한국은 3일 오후 7시30분 중국을 상대로 대회 최종전을 치른다. 이 경기마저 잡지 못하면 VNL 창설 이래 초유의 전패 팀이 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16.47하락 17.0518:01 08/17
  • 코스닥 : 827.42하락 7.3218:01 08/17
  • 원달러 : 1310.30상승 2.218:01 08/17
  • 두바이유 : 92.12하락 2.4818:01 08/17
  • 금 : 1789.70하락 8.418:01 08/17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