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죄는 검경 수사…이재명 "정치 입문 후회한 적 많아" 토로

李, 수사 관련 적극 해명하며 "가짜뉴스 반격 참여해 달라" 호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3일 오후 충남 예산군 스플라스 리솜에서 열린 국회의원 워크숍 개회식에 참석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는 대통령선거와 지방선거의 패인을 분석하고 오는 8월 전당대회 운영을 포함한 당 쇄신 방향과 함께 최근 민생 문제에 대한 다양한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이른바 '이재명 책임론', '세대교체론', 전당대회 룰(rule) 등을 둘러싼 다양한 목소리가 분출될 것으로 예상된다. 2022.6.23/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3일 오후 충남 예산군 스플라스 리솜에서 열린 국회의원 워크숍 개회식에 참석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는 대통령선거와 지방선거의 패인을 분석하고 오는 8월 전당대회 운영을 포함한 당 쇄신 방향과 함께 최근 민생 문제에 대한 다양한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이른바 '이재명 책임론', '세대교체론', 전당대회 룰(rule) 등을 둘러싼 다양한 목소리가 분출될 것으로 예상된다. 2022.6.23/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서울=뉴스1) 이훈철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정치 입문을 후회한 적 없냐'는 질문에 "많다"고 답해 그 배경이 주목된다.

윤석열 정부 출범 후 검경 수사가 자신을 향한 데 대한 반감을 우회적으로 드러낸 것이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이 의원은 2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정치 길로 들어선 것을 후회한 적이 없느냐'는 지지자의 질문에 "많지요"라고 짧게 답했다.

이 의원은 또 "댓글 정화, 가짜뉴스 반격도 많이 참여해 달라"고 지지자들을 독려했다.

이는 최근 검경 수사의 칼날이 자신을 향한 데 대해 속내를 토로한 것으로 풀이된다.

실제 이 의원 측은 최근 성남FC 특혜 의혹, 백현동 사건, 경기도시공사 합숙소 비선 캠프 의혹 등과 관련해 수사기관의 압수수색이 이어진데 대해 적극 반박에 나서고 있다.

이 의원 측은 "성남FC가 아무런 대가 없이 기업의 자금을 후원 받은 것인냥 잘못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며 "성남시의 각종 인허가 처분은 정해진 법규와 절차에 따라 성남시 담당 공무원의 검토 및 관련 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적법하게 이뤄졌다"고 밝혔다.

이어 "경기도시공사 합숙소는 사실이 아님이 이미 밝혀졌다"며 "이미 경찰조사와 언론 취재를 통해 진위 확인이 끝난 것으로 알려진 경기도시공사 합숙소를 비선 캠프라며 압수수색한 것을 두고 '압색 쇼'라는 비아냥이 제기되고 있다"고 비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93.10상승 2.318:01 08/08
  • 코스닥 : 830.86하락 0.7818:01 08/08
  • 원달러 : 1306.40상승 8.118:01 08/08
  • 두바이유 : 93.75하락 1.9818:01 08/08
  • 금 : 1791.20하락 15.718:01 08/08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출석한 윤희근 경찰청장 후보자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