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혁 "김종국보다 차태현이 더 해" 절친 향한 불만 폭발

'전지적 참견 시점' 2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MBC © 뉴스1
사진제공=MBC © 뉴스1

(서울=뉴스1) 안은재 기자 = 배우 장혁이 절친 차태현과 김종국을 향해 불만을 쏟아놓는다.



2일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장혁이 데뷔 26년 차 배우의 카리스마를 뽐낸다.



이날 장혁은 모닝 운동을 마친 뒤 화보 촬영을 진행한다. 그는 촬영 준비 중 카메라 앞에서 당황한 매니저를 발견하고 '투 머치 토커'다운 말발로 매니저의 긴장을 풀어주는 여유를 보인다.



촬영이 시작되자 장혁은 순식간에 현장에 몰입한다. 그는 프로 배우답게 모니터링을 꼼꼼하게 챙기는가 하면, 작가가 요청한 특별한 포즈까지 해내며 '참견인'들의 감탄을 유발한다.



이어 장혁은 절친 김종국과 차태현에 대한 불만을 쏟아놓는다. 그는 김종국, 차태현과 있었던 'TMI'(투 머치 인포메이션, 과도한 정보)를 낱낱이 밝히면서 "김종국보다 차태현이 더 하다"라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어 차태현보다 싸움은 잘하지만 그에게 질 수밖에 없는 결정적 이유를 폭로한다고 해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10분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6.03상승 1.1418:01 08/12
  • 금 : 1807.20하락 6.5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