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SG워너비 시소 팀, 윤은혜 집서 회동…식당 뺨 치는 '금손' 메뉴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놀면 뭐하니?' 캡처 © 뉴스1
'놀면 뭐하니?'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놀면 뭐하니?' 프로젝트 걸그룹 WSG워너비 시소 팀이 맏언니 윤은혜의 집에서 완전체로 모였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윤은혜의 집에 모인 박진주 조현아 조타와 김숙, 신봉선의 모습이 그려졌다.

평소 '금손'으로 유명한 윤은혜는 직접 만든 음식들을 멤버들에게 대접했다. 사전에 멤버들이 좋아하는 음식을 조사했던 그는 다이어트 중인 조현아를 위해서 갈비찜부터 샌드위치, 샐러드까지 다양한 음식을 준비했다.

조현아는 음식들을 보며 "침이 너무 넘어간다"고 말했고 윤은혜는 "저는 음식 해주는 걸 좋아해서 일이라고 생각 안 한다, 맛있게 먹어주면 고맙다"고 말했다.

멤버들은 "이걸 집에서 한 음식이라고 누가 믿느냐"며 맛있게 음식을 먹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33.52상승 5.5818:03 08/16
  • 코스닥 : 834.74상승 3.1118:03 08/16
  • 원달러 : 1308.10상승 5.718:03 08/16
  • 두바이유 : 94.60하락 3.6418:03 08/16
  • 금 : 1798.10하락 17.418:03 08/16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진성준
  • [머니S포토] 권성동 "시민단체, 민주당 정치예비군 전락…철저한 검증 필요"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