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청년 서울시장이다"…청년 정책 '숏폼' 콘테스트

59초 이내 짧은 영상으로 청년정책 아이디어 공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청년 정책 숏폼 콘테스트(서울시 제공).© 뉴스1
청년 정책 숏폼 콘테스트(서울시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전준우 기자 = 서울시는 청년정책 아이디어를 59초 이내의 짧은 영상, 일명 '숏폼' 형태로 제안하는 새로운 방식의 정책 공모를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시는 청년정책 콘테스트 '내가 청년 서울시장이다' 참여자를 11~22일 2주간 모집한다. 만 19~39세 전국 청년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콘테스트 주제는 오세훈 서울시장이 지난 1일 취임사에서 강조한 '약자와의 동행'을 비롯해 Δ미래역량 강화(일자리, 취·창업, 교육훈련, 국제교류) Δ일상체감 정책(주거·문화·참여) 세 가지다.

참여를 희망하는 청년은 1개 주제를 선택해 59초 이내의 영상(숏폼)으로 자신의 아이디어를 설명해 제출하면 된다.

숏폼 영상을 제출한 전체 신청자(팀) 가운데 다음 단계로 진출할 30개 팀이 가려지면 본격적으로 우수 아이디어를 가리기 위한 본선 대회가 열린다.

본선 대회는 제안 내용을 발표하는 프레젠테이션(PT) 라운드, 주제별로 3개팀이 토론하는 디베이팅 라운드, 제안 정책을 최종적으로 시민들 앞에서 선보이는 '파이널 라운드' 순으로 진행된다.

본선에 진출한 30개 팀에게는 매 라운드에 진출할 때마다 연구과제비 50만원을 지원한다. 최종 우승팀에는 1000만원의 상금과 상장을 수여한다.

또 서울시 청년정책 검토·자문에 참여할 수 있는 '서울시 청년 정책 특별 자문역' 활동 기회가 주어진다. 최종 우승팀의 팀장은 서울시 청년명예시장으로 추천된다.

결승에 진출한 3개팀의 아이디어는 심화·발전 과정을 거쳐 향후 서울시를 통해 실제 정책으로 실현될 예정이다.

김철희 서울시 미래청년기획단장은 "이번 서울 청년정책 콘테스트는 '청년 서울'을 만들어 나가기 위해 새로운 참여 채널을 확대하고자 마련된 것"이라며 "청년 여러분이 서울시장이라는 생각으로 생활 속에서 찾은 다양한 정책 아이디어를 가감없이 제안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93.10상승 2.318:01 08/08
  • 코스닥 : 830.86하락 0.7818:01 08/08
  • 원달러 : 1306.40상승 8.118:01 08/08
  • 두바이유 : 93.75하락 1.9818:01 08/08
  • 금 : 1805.20상승 1418:01 08/08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출석한 윤희근 경찰청장 후보자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