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전소민, 김종국과 결합 상상하더라"…송지호 불호령

3일 SBS '런닝맨'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방송화면 갈무리 © 뉴스1
SBS 방송화면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유재석이 전소민이 김종국과의 관계를 상상한다고 말했다.

3일 오후 5시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김종국의 집을 방문해 미션을 진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지석진은 김종국의 집을 둘러본 뒤 "이렇게 혼자 살면 좋지 않냐"고 물었고, 김종국은 "좋다, 외로운 게 전혀 없다"고 말했다. 유재석은 "종국이는 혼자 있다가 이따 저세상 갈 때 10㎏ 짜리 하나 들고 갈 것 같다"고 덧붙였다.

김종국은 "나처럼 자식 없고 그러면 재산 같은 거 나중에 사회에 환원하면 좋지 않냐"고 했다. 이를 듣던 전소민은 "종국오빠가 정말 돈을 많이 벌까 생각하는 게, 사치에 전혀 관심이 없어서 그 돈이 다 어디에"라고 운을 뗐다.

이에 유재석은 "의외로 소민이가 종국이와의 결합을 상상하더라"며 "3일 전에 소민이랑 통화하는데 '오빠 자주는 아닌데 가끔 생각해본 적은 있다'고 했다"고 말해 폭소케 했다. 특히 송지효는 "턱도 없는 소리 하지 마라"며 불호령을 내려 웃음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80.88하락 22.5818:03 08/10
  • 코스닥 : 820.27하락 13.3818:03 08/10
  • 원달러 : 1310.40상승 5.818:03 08/10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8:03 08/10
  • 금 : 1813.70상승 1.418:03 08/10
  • [머니S포토] 원희룡 '해외건설기업 파이팅!'
  • [머니S포토] 與 권성동·성일종 등 수해대책 점검 긴급 당정 입장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원희룡 '해외건설기업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