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세희 "'신사와 아가씨' 속 수난? 실제라면 따귀가 기분 상할 듯"

3일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방송화면 갈무리 © 뉴스1
SBS 방송화면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배우 이세희가 '신사와 아가씨'에 대해 언급했다.

3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이세희가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드라마 '신사와 아가씨'에서 '단단이'로 활약했던 이세희가 등장하자, "'신사와 아가씨'가 최고 시청률 38%를 기록했는데 여기에 얼마나 영향을 미친 것 같냐"고 질문했다. 이에 이세희는 "제가 한 게 많이 없어서 한 1% 정도"라고 겸손하게 말했다.

이어 드라마에서 주스 세례에 머리채까지 잡혔던 그는 "선배님들이 다 베테랑이라 노하우들이 있더라, 선배님들만 믿으면 하나도 안 아프게 지나갈 수 있다"며 "그래도 토마토 주스는 옷이 젖어서 다음 신 준비할 때 조금 힘든 정도였다"고 밝혔다.

신동엽은 "실제라면 어떤 일이 제일 기분 나쁠 것 같냐"고 질문했고, 이세희는 "실제라면 아무래도 뺨이 기분이 상하지 않겠나"라고 답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93.10상승 2.318:01 08/08
  • 코스닥 : 830.86하락 0.7818:01 08/08
  • 원달러 : 1306.40상승 8.118:01 08/08
  • 두바이유 : 93.75하락 1.9818:01 08/08
  • 금 : 1791.20하락 15.718:01 08/08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출석한 윤희근 경찰청장 후보자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