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정, 후배들 발전에 흐뭇 "내가 잘해야겠다는 생각 들어" [RE: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3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장윤정이 후배들의 발전을 보며 흐뭇해했다.

지난 3일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장윤정과 후배들은 병원 행사 무대에 서게 됐다.

첫 무대에는 곽지은이 올랐다. 곽지은은 긴장한 모습이 역력했다. 곽지은은 관객들을 동작으로 호응을 유도하라는 미션을 받았는데, 능숙하게 성공했다. 원장실에서 지켜보던 장윤정은 흐뭇하게 웃었다. 곽지은은 여유롭게 노래를 불렀다. 곽영광은 멘트를 줄이라는 미션을 받았는데 전혀 줄이지 못했다. 장윤정은 곽영광이 남진의 곡을 부르면서 애드리브까지 똑같이 하는 걸 아쉬워했다. 그래도 관객들은 즐거워했다.

해수의 미션은 무대에서 활짝 웃는 것이었다. 해수는 최선을 다해 웃으려고 노력했다. 마지막 주자인 박지현은 긴장되는 마음을 안고 무대에 올랐다. 말주변이 없는 박지현의 미션은 관객들을 웃기는 것이었다. 박지현의 개그는 어설펐지만 관객들의 웃음을 끌어냈다. 모니카는 자신의 수업을 받고 개선된 박지현의 움직임을 보며 감탄했다.

장윤정이 대미를 장식했다. 이때 음향 사고가 발생했다. 그래도 장윤정은 미소를 잃지 않고 아무 일도 없다는 듯 노래를 이어갔다. 장윤정의 완벽한 무대 매너와 라이브 실력에 후배들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 장윤정은 댄스 실력까지 자랑했다.

이후 장윤정은 후배들에게 피드백을 해줬다. 장윤정은 "전체적으로 내가 무대를 잘해야겠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잘해줬다"며 후배들을 칭찬했다. 장윤정이 뽑은 1등은 박지현이었다. 박지현은 감동받은 듯 울컥했다. 장윤정은 행사비를 현금으로 준비해 직접 나눠줬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15.29상승 34.4110:55 08/11
  • 코스닥 : 831.40상승 11.1310:55 08/11
  • 원달러 : 1303.30하락 7.110:55 08/11
  • 두바이유 : 94.89상승 0.5810:55 08/11
  • 금 : 1813.70상승 1.410:55 08/11
  • [머니S포토] 박홍근 원내대표 "대통령 사과 아니다…오락가락 행보도 어처구니없다"
  • [머니S포토] 한덕수 총리, 집중호우 대처상황점검회의 입장
  • [머니S포토] 원희룡 '해외건설기업 파이팅!'
  • [머니S포토] 與 권성동·성일종 등 수해대책 점검 긴급 당정 입장
  • [머니S포토] 박홍근 원내대표 "대통령 사과 아니다…오락가락 행보도 어처구니없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