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나토 B컷' 공개→황교익 "수행원이 尹안티"· 변희재 "쇼도 제대로 못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통령실이 3일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의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회의 순방 사진을 추가 공개했다. 사진은 28일 오전(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현지 숙소에서 정상회의를 준비하는 윤 대통령의 모습. (대통령실 제공) © News1 안은나 기자
대통령실이 3일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의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회의 순방 사진을 추가 공개했다. 사진은 28일 오전(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현지 숙소에서 정상회의를 준비하는 윤 대통령의 모습. (대통령실 제공) © News1 안은나 기자


(서울=뉴스1) 박태훈 선임기자 = 대통령실이 윤석열 대통령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회의 순방과 관련된 뒷 이야기를 담은 사진(B컷)을 추가 공개했다.

이에 윤 대통령과 각을 세우고 있는 이들은 일부 사진을 문제삼아 "쇼를 하려면 제대로 하라"고 주문했다.

윤 대통령이 엉터리 증거(테블릿 PC)로 박근혜 전 대통령을 잡아 넣었다고 주장하고 있는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는 대통령실이 3일 공개한 사진 중 '마드리드 현지 호텔에서 자료를 검색' 중인 윤 대통령 모습이 이상하다고 지적했다.

변 대표는 "도대체 쇼 하나도 똑바로 못하고 있다. 모니터에 영자 신문이라도 띄워놓고 쇼를 하라"고 기막혀 했다.

윤 대통령이 텅빈 모니터를 보고 있는데 무슨 자료 검색, 사전 준비하는 모습이라고 홍보하고 있냐는 말이다.

맛칼럼니스트 황교익씨는 윤 대통령이 보고서를 보고 있는 사진과 관련해 아무리봐도 백지인 것 같은 데 왜 보고 있느냐며 "참 특이한 대통령이고 흥미롭다"고 비꼬았다.

이어 "수행원이 (윤 대통령) 안티인 것 같다"며 그렇지 않고서야 이런 사진을 찍어 내보낼 수 없다고 혀를 찼다.

한편 대통령실은 "오늘 배포한 순방 관련 사진 가운데 윤 대통령이 컴퓨터 모니터 앞에 앉아 있는 사진 속의 빈 모니터 화면은 현지에서 대통령이 국무회의 안건을 결재한 직후 화면이 사라진 상태를 찍은 것입니다. 해당 사진과 관련해 오해가 없기를 바랍니다"고 보안을 위한 조치였음을 강조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215.22상승 5.8418:03 10/05
  • 코스닥 : 685.34하락 11.4518:03 10/05
  • 원달러 : 1410.10하락 16.418:03 10/05
  • 두바이유 : 88.82상승 0.5418:03 10/05
  • 금 : 1730.50상승 28.518:03 10/05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금감원 이복현·저축은행 오화경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