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다감 1000평 규모 한옥집… 집 산책만 30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한다감이 친정집을 자랑했다. /사진=비비엔터테인먼트, 한다감 인스타그램
배우 한다감이 1000평 규모의 한옥 친정집에 핀 꽃들을 공개했다.

한다감은 지난 3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채송화", "능소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한옥집 마당에 무성하게 자란 잔디와 꽃들이 담겼다. 한옥의 분위기와 어울리는 꽃들이 감탄을 자아낸다.

한다감은 과거 예능에서 1000평 규모의 한옥 저택을 공개해 화제를 모은바 있다. 집에는 찜질방부터 연회실, 바비큐 공간까지 마련돼 있었고, 집 주변을 산책하는 데만 약 30분 걸릴 정도라고 해 놀라움을 안겼다.

1999년 MBC 드라마 '사랑을 위하여'로 데뷔한 한다감은 2020년 1세 연상의 비연예인 남성과 결혼했다. 한다감은 과거 한은정이라는 이름으로 활동했으며, 2018년 지금의 이름으로 개명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3.78상승 42.915:30 08/11
  • 코스닥 : 832.15상승 11.8815:30 08/11
  • 원달러 : 1303.00하락 7.415:30 08/11
  • 두바이유 : 94.89상승 0.5815:30 08/11
  • 금 : 1813.70상승 1.415:30 08/11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 건설사 CEO 간담회, 인사 나누는 이정식 장관과 윤영준 사장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차세대 폴더블폰 'Z폴드4·플립4'
  • [머니S포토] 與 침수피해 자원봉사 속 인사 나누는 주호영·나경원
  • [머니S포토]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저지 대응단 출범식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 건설사 CEO 간담회, 인사 나누는 이정식 장관과 윤영준 사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