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환 이상거래 꼼짝마" 금감원, 모든 은행에 점검 지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금융감독원이 우리은행에 이어 신한은행에서 거액의 외환 이상거래가 발견되자 모든 은행에 외환 거래 운용 상황을 점검키로 했다. 사진은 금융감독원/사진=머니S
금융감독원이 우리은행에 이어 신한은행에서 거액의 외환 이상거래가 발견되자 모든 은행에 외환 거래 운용 상황을 점검키로 했다.

4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감원은 지난달 23일 우리은행에 이어 30일 신한은행 지점에서 발생한 거액의 외환 이상거래에 대해 수시 검사를 시작했고 나머지 은행들에 자체적으로 점검한 뒤 외환거래 이상 여부를 보고하도록 했다. 일부 은행은 최근 우리은행 지점에서 문제가 발생하자 자체 점검에 착수하고 금감원에 관련 사안을 문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금감원 관계자는 "우리은행 등에서 거액의 외환 이상거래가 드러나는 등 문제가 있다고 판단돼 모든 은행에 공식적으로 자체 점검을 진행하도록 했다"고 말했다.

금감원은 우리은행, 신한은행 지점의 거액의 외환 이상거래와 관련한 수시 검사에서 자금세탁방지법과 외환거래법 위반 여부를 집중적으로 들여다보고 있다.

수입 대금 결제 명목으로 이뤄진 거래가 실수요 자금인지, 서류를 위조하거나 가상자산과 연루돼 차익 거래를 했는지, 중국계 불법성 자본 등과 연루됐는지, 자금세탁 목적이 있는지 등을 살펴볼 계획이다.

금융당국 관계자는 "거액의 송금 거래가 해당 업체의 무역 거래에 맞는 규모인지 의심을 가질 수 있어 여러 가능성을 보고 있다"고 전했다.

우리은행은 서울의 한 지점에서 최근 1년 동안 8000억원에 달하는 비정상적인 외환 거래가 이뤄진 사실을 내부 감사를 통해 포착해 금감원에 보고했다. 이에 금감원은 지난달 23일 이 지점에 대한 현장 검사에 착수했다.

이어 금감원은 신한은행으로부터 외환 이상 거래 현황을 보고받고 지난달 30일 해당 지점에 대한 현장 검사에 나섰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3.52상승 5.5818:03 08/16
  • 코스닥 : 834.74상승 3.1118:03 08/16
  • 원달러 : 1308.10상승 5.718:03 08/16
  • 두바이유 : 94.60하락 3.6418:03 08/16
  • 금 : 1789.70하락 8.418:03 08/16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진성준
  • [머니S포토] 권성동 "시민단체, 민주당 정치예비군 전락…철저한 검증 필요"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