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5인방 회동 "금리 상승기에 리스크 선제 대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4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경제부총리 주재 금융당국 조찬간담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최상목 대통령비서실 경제수석, 추 부총리,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이복현 금융감독원 원장./사진=장동규 기자
윤석열 정부의 경제팀 5인방이 뭉쳤다. 재정·통화·금융당국 수장들은 금리 상승기에 거시경제 리스크 요인들이 현실화되지 않도록 관계부처 합동 대응체계를 구축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기로 입을 모았다.

4일 정부는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서울 은행회관에서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최상목 대통령실 경제수석 등이 참석한 가운데 조찬 간담회를 열고 정책 공조 방안을 논의했다.

재정·통화·금융당국 수장들이 한자리에 모인 것은 지난달 16일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이후 18일 만이다.

이들은 "현재의 복합 경제위기 상황이 상당 기간 지속될 것으로 보이는 만큼, 비상한 경계감을 가지고 주요 이슈들을 면밀히 모니터링하면서 공동 대응해 나가야 한다는 점에 인식을 같이했다"고 설명했다.

오는 14일 한은 금융통화위원회(금통위)의 기준금리 인상 전망이 우세한 가운데 이날 모인 수장들은 '금리 상승기 거시경제 리스크'를 특히 우려했다.

윤 정부 경제팀은 금융·외환시장, 가계부채 및 소상공인·청년층 등 취약 차주 부채, 금융기관 건전성, 기업 자금 상황 등을 면밀히 점검하고 대응할 방침이다. 아울러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에서 관련 리스크 요인을 점검하고 대응 방안을 검토할 예정이다.

참석자들은 수시로 만나 국내외 경제상황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공동 대응해 복합 경제위기를 타개하는데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6.69하락 6.4110:31 08/09
  • 코스닥 : 829.07하락 1.7910:31 08/09
  • 원달러 : 1305.90하락 0.510:31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0:31 08/09
  • 금 : 1805.20상승 1410:31 08/09
  • [머니S포토] 비대위 체제 전환 관련 與 전국위 입장하는 '권성동'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출석한 윤희근 경찰청장 후보자
  • [머니S포토] 비대위 체제 전환 관련 與 전국위 입장하는 '권성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