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블릿PC를 잃어버렸다"… 김영철, 폭풍 당황한 사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개그맨 김영철이 태블릿PC를 잃어버렸던 일화를 언급했다. /사진=김영철 인스타그램
개그맨 김영철이 태블릿PC를 잃어버렸던 일화를 언급했다.

4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서 한 청취자는 우산을 자주 잃어버린다고 토로했다.

이에 김영철은 "저도 집에 (우산이) 10개 정도 있는 것 같다"고 공감했다. 이어 "최근엔 안 잃어버렸다. 팬이 선물해준 우산 겸 양산이 있는데 크기가 작아 가방에 늘 넣어두니 안 잃어버린다"고 덧붙였다.

나아가 김영철은 "예전에 태블릿PC를 한 번 식당에 두고 와서 잃어버린 적이 있다"고 추가 경험담을 공유했다. 그는 "CCTV를 돌리고 했었는데 직원들께 죄송했다"며 "알고 보니 화장실에 올려뒀더라. 그 후로 다신 안 잃어버린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9.70하락 3.410:04 08/09
  • 코스닥 : 830.67하락 0.1910:04 08/09
  • 원달러 : 1305.30하락 1.110:04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0:04 08/09
  • 금 : 1805.20상승 1410:04 08/09
  • [머니S포토] 비대위 체제 전환 관련 與 전국위 입장하는 '권성동'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수도권 이틀간 물폭탄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출석한 윤희근 경찰청장 후보자
  • [머니S포토] 비대위 체제 전환 관련 與 전국위 입장하는 '권성동'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