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1호 지시 '민생대책특별위원회' 주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민선8기 첫 확대간부회의. / 사진제공=경기도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취임 후 첫 결재로 '비상경제 대응 민생안정 종합계획'에 서명한 데 이어 이번엔 공무원을 대상으로 한 1호 지시로 '민생대책특별위원회' 구성을 주문하며 민생 회복에 대한 강한 의지를 밝혔다.

김동연 지사는 4일 경기도청에서 민선 8기 첫 간부회의를 주재하면서 "지난 1일 민생경제 위기에 대처하기 위한 '경기도 비상경제 대응조치 종합계획'을 1호로 결재했다"면서 "1호 결재와 맥을 같이 하는 민생대책특별위원회를 만들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동연 지사는 이어 "물가가 심상치 않고 코로나로 인한 경기침체도 계속될 것 같아 앞으로 경기도 경제나 도민의 삶이 팍팍해질 가능성이 많다"면서 "양 부지사(행정 1·2부지사)가 의논해서 안을 만들어 주시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그러면서 "조금 더 나아가서 경기도의회가 정상화되면 여야정 협의체도 만들었으면 좋겠다"면서 "두 당이 함께하는 협의체를 만들었으면 하는 게 제 바람인데 앞서 경기도에서 민생대책특별위원회를 구성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회의는 도지사 취임 후 경기도청 전체 간부는 물론 직원들과도 처음 만나는 상견례 성격으로 도청 내부 방송을 통해 생중계됐다. 김동연 지사는 전 직원이 함께 회의를 함께 하고 있음을 언급하며 직원들을 향해 앞으로의 도정 운영 방향으로 '접시 깨기 행정, 버리기 행정, 현장 행정' 등 세 가지를 당부했다.

김 지사는 먼저 "일하다가 접시 깨는 것은 용인하겠다. 일하지 않아서 접시에 먼지가 끼거나 하는 것은 참기 어렵다. 적극행정을 이렇게 표현한 것"이라며 "열심히 일해서 접시를 닦고 그 과정에서 금이 가거나 깨지더라도 열심히 일하는 직원들을 보호하고 격려하고 장려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버리기 행정'은 혁신행정을 뜻하는 말로 김 지사는 "지금 하고 있는 일이 우리 도의 발전과 도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서 얼마나 도움이 되는지 스스로 돌아봤으면 좋겠다"며 "불필요한 일, 불필요한 절차와 관행을 없애는 데 경기도가 앞장섰으면 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모든 문제는 현장에 있고 모든 답도 현장에 있다. 보고서와 탁상행정을 없애는 데 저부터 솔선하겠다"며 "유세기간 중 현장에 있는 평범한 이웃들을 많이 만나면서 많은 걸 깨달았다. 앞으로 우리 행정이 현장이 우선되고 한 분 한 분의 마음을 헤아리고 낮은 자세로 갔으면 한다"고 현장 행정을 강조했다.

이날 간부회의는 행정1부지사, 행정2부지사, 실ㆍ국장, 직속기관장·사업소장·자치경찰위원장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별도의 자료 없이 자유롭게 의견을 주고받는 형식으로 1시간 30분가량 진행됐다. 각 실국장들은 이날 칸막이 행정, 경기북도 설치, 현장 행정에 대한 공감 등을 언급하며 도지사와의 소통행정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김 지사는 "권위주의를 지양하고 수평적 의사소통을 했으면 좋겠다. 앞으로 다른 의견이나 새로운 제안이 있으면 편하게 얘기해달라"며 "일사불란하게 수직적으로 일하는 것은 원하지 않는다. 결정된 정책에 대해서 효율적으로 집행하는 것은 필요하겠지만 적어도 의사결정 단계나 방향을 잡는 데 있어서 격의 없는 토론을 했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0.00하락 42.3123:59 09/23
  • 코스닥 : 729.36하락 22.0523:59 09/23
  • 원달러 : 1409.30하락 0.423:59 09/23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23:59 09/23
  • 금 : 1655.60하락 25.523:59 09/23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 [머니S포토] 스토킹 집착형 범죄 관련 발언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 "공공기관 韓 경제의 핵심주체"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