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억원 불법 도박한 A일병…軍에서 어떻게 이런 일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군부대 내 스마트폰 사용이 허용된 이후 일반 사병의 인터넷 불법도박 문제가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군부대 내에서 스마트폰 사용이 허용된 이후 일반 사병의 인터넷 불법도박 적발 건수가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김승수 국민의힘 의원이 지난 4일 국방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17~2021년 군부대 내에서 일반 사병이 인터넷 불법도박을 이용하다 적발돼 입건된 사례는 1557건이고 적발 금액은 605억원에 달한다.

연도별로 보면 ▲2017년 52건(26억6000만원) ▲2018년 104건(32억5000만원) ▲2019년 535건(169억4000만원) ▲2020년 564건(237억6000만원) ▲2021년 302건(139억5000만원)으로 지난 2019년 문재인 정부가 군부대 내 일반 사병의 스마트폰 반입을 허용한 이후 불법도박 적발 건수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불법도박 적발 건수 중 PC를 이용한 불법도박은 ▲2017년 23건 ▲2018년 23건 ▲2019년 28건 ▲2020년 23건 ▲2021년 9건인데 비해 스마트폰을 이용한 건수는 ▲2017년 29건 ▲2018년 81건 ▲2019년 507건 ▲2020년 540건 ▲2021년 293건으로 2017년 이후 약 10배 이상 증가했다.

1억원 이상 고액 도박 역시 증가 추세다. 1억원 이상 적발 건수는 ▲2017년·2018년 각각 6건 ▲2019년 38건 ▲2020년 48건 ▲2021년 40건으로 매년 증가했으며 3억원 이상 적발 건수는 ▲2019년 3건 ▲2020년 12건 ▲2021년 7건으로 나타났다.

최대 도박금액은 13억4000만여원으로 2100여차례에 걸쳐 인터넷 불법도박을 하다 지난 2020년 적발된 육군 A일병이었다.

최다 적발된 불법도박 종목은 스포츠 경기가 236건으로 가장 많았고 ▲사다리 41건 ▲카드게임인 바카라 31건 ▲홀짝게임 20건 ▲추첨식 전자복권 파워볼 15건 등이 뒤를 이었다.

김 의원은 "일반 사병들의 스마트폰 사용이 긍정적인 측면도 있지만 불법도박 문제는 채무 관계나 사건사고 등 병영 전체의 기강 해이와 안전 문제로 비화할 가능성이 있어 근절을 위한 체계적인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송혜남
송혜남 mikesong@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8.27하락 29.5918:03 11/28
  • 코스닥 : 717.90하락 15.6618:03 11/28
  • 원달러 : 1340.20상승 16.518:03 11/28
  • 두바이유 : 76.68하락 4.418:03 11/28
  • 금 : 1740.30하락 13.718:03 11/28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 [머니S포토] 변협, 이태원 참사 특위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중대재해 감축 로드맵 당정,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정식
  • [머니S포토] '찾아가는 나눔카페' 서울광장에 오픈
  • [머니S포토] 오석준 "합리적·정의로운 판결에 온 힘 쏟을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