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상반기 학교회계제도 개선성과 '톡톡'

교원, 현장 전문가 참여…생활밀착형 제도 개선 4건, 교육부 논의 3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6월부터 운영중인 학교회계 프로젝트팀 회의 모습./사진=경남도교육청
경상남도교육청은 교직원의 주요 행정, 재정 업무인 '슬기로운 학교회계' 제도 개선을 위한 업무 추진 성과를 4일 발표했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3월과 6월 부터 교원,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학교회계 제도 개선 협의회'와 '학교 회계프로젝트팀'을 운영하면서, 지출 절차를 개선하는 등 생활밀착형 제도 개선 4건과 교육부와 논의하는 개선안 3건 도출이라는 성과를 만들어냈다.

도 교육청의 상반기 학교회계 제도 개선 성과를 살펴보면, 학급교육활동비 개산급 도입으로 지출 절차를 간소화했다. 한 번의 품의로 연간 지출 가능한 사업을 발굴해 회계 업무를 줄였다. 또 신용카드 발급 수량을 확대하고 교통카드 기능을 추가해 현장의 불편을 개선했다. 특근매식비를 집행할 때 신용카드 사용을 가능하도록 지침을 개선하는 등 사용자의 편리성을 높였다.

특히, 현금으로 학급교육활동비를 집행할 때 학교 사업자 번호로 현금 영수증을 발급받는 방안을 전국 최초로 제안했다. 이는 교사들이 연말에 별도 포인트 등 신고 절차 없이 일을 수행할 수 있도록 하는 등 불편함을 없애 현장의 큰 호응을 받았다.

또한, 지난 4월 교육부에 차세대 지방교육 행·재정 통합시스템 케이(K)-에듀파인의 기능을 개선하는 방안 3건을 제안해 전국 시도 교육청 공동 논의 자료로 채택됐다. 그 중 점검 항목이 너무 많아 학교 현장 업무를 수행하는 데 비효율적이고 자율감사 기능이 퇴색되는 점을 개선한 '학교 클린재정 상시 모니터링'은 하반기에 지속적으로 연구해 교육부에 보완해 제출할 예정이라고 도 교육청은 전했다.

이경구 정책기획관은 "학교에 근무하는 교직원의 대표적인 업무인 학교회계를 실효성 있게 제도를 개선하고 업무 효율성을 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남=이채열
경남=이채열 oxon99@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부산경남지역에서 근무하고 있습니다. 작은 것이라도 바라보고, 작은 소리에도 귀 기울이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