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기 경찰청장 내정될까… 경찰위, 5일 임명 제청안 심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가경찰위원회(경찰위)가 위원회를 열어 차기 경찰청장 임명 제청안을 심의한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 /사진=뉴시스
국가경찰위원회(경찰위)가 심의위원회를 열어 차기 경찰청장 임명 제청안을 심의한다.

4일 경찰 등에 따르면 경찰위는 오는 5일 차기 경찰청장 임명 제청안을 심의하기 위한 심의위를 소집한다. 경찰청장 임명 절차는 대통령실의 내정자 발표, 경찰위 임명 제청에 관한 동의, 행안부 장관의 제청, 대통령 임명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경찰청장은 국회 인사청문회 대상이지만 국회 동의를 받지 않아도 임명할 수 있다.

국가경찰위 관계자는 머니투데이에 "위원들 일정을 조율하고 있다"는 입장을 전했다. 차기 경찰청장으로는 김광호 서울경찰청장과 윤희근 경찰청 차장이 유력한 후보로 꼽히고 있다.

울산 출신 김 청장은 서울대학교 졸업 후 행정고시(35회)를 통과해 지난 2004년 경정 특채로 경찰에 입문했다. 그는 서울 광진경찰서장, 부산 해운대경찰서장, 경찰청 대변인, 경찰청 사이버수사국장 등을 역임했다.

충북 청주 출신인 윤 차장은 경찰대학교(7기)를 졸업한 후 청주흥덕경찰서장, 서울경찰청 정보관리부장, 경찰청 자치경찰협력정책관 등을 지냈다. 그는 지난해 12월 치안감으로 승진한 후 6개월 뒤 치안정감으로 승진했다. 만약 경찰청장에 임명될 경우 여기서 다시 한 달 만에 치안총감으로 초고속 승진하는 셈이다.


 

전은지
전은지 imz05@mt.co.kr

안녕하세요 전은지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