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안부 조직신설안은 부끄러운 역사 회귀"…경찰제도 개선 간담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뉴스1
© 뉴스1

(서울=뉴스1) 김정현 기자 = "행정안전부의 조직신설안은 부끄러운 역사로의 회귀라는 의구심을 갖게 한다."(현장 경찰관)

국가경찰위원회가 4일 현장 경찰관들이 참여하는 '경찰 제도개선 현장 직원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경찰 제도개선 추진안에 대한 현장 직원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경찰 제도의 바람직한 개선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열렸다.

간담회에는 전국 현장 직원 22명과 국가경찰위 위원 7명 전원이 참석했다. 이들은 경찰업무조직 신설, 지휘규칙 제정 등 행안부가 추진 중인 주요 사안과 국가경찰위의 역할 및 경찰 제도개선 등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 참석한 경찰관들은 조직신설안을 두고 "30년간 어렵게 쌓은 경찰의 신뢰를 한순간에 잃게 만들 수 있다"며 경찰 제도개선 추진안을 우려했다.

이들은 또 경찰에 대한 민주적 통제기구로서 국가경찰위에 주어진 법령상 권한을 적극 행사할 것을 주문하고 시도경찰청별 현장 경찰관들의 의견을 상세히 전달했다.

김호철 국가경찰위원장은 "현장의 생생한 이야기를 듣는 소중한 기회였다"며 "오늘 논의 결과뿐 아니라 사회 각층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경찰 제도 개선이 바람직한 방향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15.24상승 34.3610:50 08/11
  • 코스닥 : 831.36상승 11.0910:50 08/11
  • 원달러 : 1302.60하락 7.810:50 08/11
  • 두바이유 : 94.89상승 0.5810:50 08/11
  • 금 : 1813.70상승 1.410:50 08/11
  • [머니S포토] 박홍근 원내대표 "대통령 사과 아니다…오락가락 행보도 어처구니없다"
  • [머니S포토] 한덕수 총리, 집중호우 대처상황점검회의 입장
  • [머니S포토] 원희룡 '해외건설기업 파이팅!'
  • [머니S포토] 與 권성동·성일종 등 수해대책 점검 긴급 당정 입장
  • [머니S포토] 박홍근 원내대표 "대통령 사과 아니다…오락가락 행보도 어처구니없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