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세] 2022년 7월 5일 띠별 운세

82년생, 이기심을 내려놓으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늘의 운세] 2022년 7월 5일 띠별 운세

(서울=뉴스1) = 2022년 7월 5일 (음력 6월 7일)
정동근 (한국역술인협회 부회장)

쥐띠

36년 병자생 몸을 아끼도록 하세요.
48년 무자생 좋은 꿈을 꾸도록하세요.
60년 경자생 몸의 이상 반응에 주의하세요.
72년 임자생 무리한 일은 자제해주세요.
84년 갑자생 순서대로 차근차근 하세요.
96년 병자생 필요충분 조건입니다.

소띠

37년 정축생 머리를 바꿔보세요.
49년 기축생 배고픔을 채우세요.
61년 신축생 정신을 차려야 합니다.
73년 계축생 긍정의 힘을 내세요.
85년 을축생 위로가 되는 일입니다.
97년 정축생 어떻게든 해내야 합니다.

범띠

38년 무인생 몸에 좋은 차를 드세요.
50년 경인생 기억을 더듬어 보세요.
62년 임인생 힘든 순간은 누구에게나 있습니다.
74년 갑인생 버텨내야 합니다.
86년 병인생 미안한 마음에 서글픕니다.
98년 무인생 어쩔수 없습니다.

토끼띠

39년 기묘생 더위를 조심하세요.
51년 신묘생 행복에 한발 다가서 보세요.
63년 계묘생 너무 의존하지마세요.
75년 을묘생 쥐구멍에도 볕들 날이 있습니다.
87년 정묘생 스스로의 위로가 필요합니다.
99년 기묘생 방법을 찾아보세요.

용띠

40년 경진생 오래 걸리지 않습니다.
52년 임진생 일에 집착하지마세요.
64년 갑진생 말 한마디가 중요합니다.
76년 병진생 어느 순간 알게 될 것입니다.
88년 무진생 지루한 하루가 되겠습니다.
00년 경진생 감사함을 잊지 말아주세요.

뱀띠

41년 신사생 실컷 웃어보세요.
53년 계사생 의지와 상관이 없겠습니다.
65년 을사생 피할수 없으면 즐기세요.
77년 정사생 한동한 멍해지겠습니다.
89년 기사생 미움을 내려놓으세요.
01년 신사생 얼굴 표정을 유지하세요.

말띠

42년 임오생 그리움이 있습니다.
54년 갑오생 시간이 넘쳐 흐릅니다.
66년 병오생 판단이 중요합니다.
78년 무오생 신념을 가지세요.
90년 경오생 항상 기쁨을 만끽하세요.
02년 임오생 괜찮다 다독여 주세요.

양띠

43년 계미생 애완견을 키워보세요.
55년 을미생 친구들을 만나보세요.
67년 정미생 혼자만 힘든 건 아닙니다.
79년 기미생 마음의 중력을 이겨내실 겁니다.
91년 신미생 처음부터 끝까지 생각해보세요.
03년 계미생 믿어보세요.

원숭이띠

44년 갑신생 어느새 시원함이 옵니다.
56년 병신생 각각 개성이 있습니다.
68년 무신생 웃는 날이 많습니다.
80년 경신생 새소리를 들어보세요.
92년 임신생 기다려야 합니다.
04년 갑신생 밝은 날을 기다려봅니다.

닭띠

45년 을유생 섬세함이 있습니다.
57년 정유생 거울 보고 웃는 연습을 하세요.
69년 기유생 가능성이 엿보입니다.
81년 신유생 잘 생각해 보십시오.
93년 계유생 정답이 있을까요?

개띠

46년 병술생 힘듦 속에 빛을 발견해보세요.
58년 무술생 고독 속의 외침입니다.
70년 경술생 밥먹는 때는 돌아옵니다.
82년 임술생 이기심을 내려놓으세요.
94년 갑술생 화낸다고 좋을 것은 없습니다.

돼지띠

47년 정해생 칭찬을 해주세요.
59년 기해생 목표를 세워보세요.
71년 신해생 빠진 것은 없는지 생각해보세요.
83년 계해생 굳게 믿으셔야 합니다.
95년 을해생 희망을 갖도록 합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