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벌 신사 문재인'…10년 전과 똑같은 옷 입었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전 대통령의 딸 문다혜씨가 문 전 대통령이 10년 전과 동일한 것으로 추정되는 옷을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문다혜씨 트위터 갈무리
문재인 전 대통령의 딸 문다혜씨가 문 전 대통령이 10년 전과 동일한 것으로 추정되는 옷을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4일 문다혜씨는 자신의 트위터에 "못 말리는 아버지의 갈옷 사랑"이라는 글과 두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그는 "같은 옷 다른 느낌?"이라면서도 "그래도 점점 10년 전 리즈 모습(을) 되찾아 가고 계신다"고 흐뭇해했다. 이어 "단벌 신사 문재인" "이쯤 되면 제주 갈옷 전도사" "혹시 뒷광고 아닌가요?"라고 재치있는 글을 남기기도 했다.

그가 공개한 사진에는 문 전 대통령이 제주 전통 의상인 '갈옷'을 입고 있는 모습이 보인다.

이는 문 전 대통령이 민주통합당(더불어민주당 전신) 상임고문이던 지난 2012년 7월 갈옷을 입고 제주도의 한 시장을 방문할 당시 찍힌 사진이다. 또 다른 사진에는 문 전 대통령이 지난 5월9일 대통령직 퇴임 후 낙향한 경남 양산 평산마을에서 주민들과 일상을 보내는 모습이 담겼다.

문다혜씨는 문 전 대통령 퇴임쯤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개설한 후 문 전 대통령의 일상들을 종종 게재하고 있다.


 

전은지
전은지 imz05@mt.co.kr

안녕하세요 전은지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0%
  • 50%
  • 코스피 : 2516.47하락 17.0518:01 08/17
  • 코스닥 : 827.42하락 7.3218:01 08/17
  • 원달러 : 1310.30상승 2.218:01 08/17
  • 두바이유 : 92.12하락 2.4818:01 08/17
  • 금 : 1789.70하락 8.418:01 08/17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