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민 반려견, ♥김준호만 보면 'OO'하는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개그우먼 김지민이 자신의 반려견 '나리'가 남자친구 김준호만 보면 오줌을 싼다고 밝혔다. /사진=MBN·ENA PLAY '호캉스 말고 스캉스' 캡처
개그우먼 김지민이 자신의 반려견 '나리'가 남자친구 김준호만 보면 오줌을 싼다고 밝혔다.

김지민은 지난 4일 MBN· ENA PLAY의 '호캉스 말고 스캉스'에 강남과 소유와 반려동물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펫파크에 방문했다.

이날 김지민은 "나는 강아지와 여행을 많이 다닌다"며 "여행 갈 때 펫 호텔은 무조건 필수로 검색한다"고 말했다. 이어 "강아지와 함께 못 간다면 포기한다"고 말하며 반려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소유는 김지민에게 "나리는 김준호 선배님과 잘 맞냐"고 물었다. 이에 김지민은 "(김준호가) 반려동물을 키우지는 않는데 강아지를 좋아한다"며 "1박 2일 여정이 있으면 맡기기도 한다"고 답했다. 이어 "반려견 나리는 아무나 보고 짖는다"며 "산책하기 힘들 정도로 짖음이 심한데 김준호만 보면 뛰어오면서 저기서부터 오줌을 싼다"고 설명했다. 이어 "너무 좋아해서"그렇다며 "그래서 나리와 (김준호와) 만날 때는 휴지가 필요하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5:33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5:33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5:33 08/12
  • 두바이유 : 96.03상승 1.1415:33 08/12
  • 금 : 1807.20하락 6.515:33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