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0만원 티켓 팔고 하는 짓이"… 돈 스파이크, 신혼 여행 중 '극대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겸 작곡가 돈 스파이크가 신혼여행 중 분통을 터트렸다. /사진=돈 스파이크 인스타그램
가수 겸 작곡가 돈 스파이크가 신혼여행 중 분통을 터트렸다.

돈 스파이크는 5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휴대폰 통화 목록을 공개했다. 해당 사진에는 취소된 통화가 10통 이상 담겼다.

돈 스파이크는 "이렇게 전화 한 통 안받고 뺑뺑이 돌리고 나 몰라라 할거면 티켓을 팔지를 말아요"라며 "오백만원 넘게 하는 비즈니스 티켓 팔고 하는 짓들 보소"라고 쓴소리를 내뱉었다. 아울러 해당 항공사를 태그하며 저격했다.

그가 분노한 이유는 수화물이 도착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항공사가 대응하지 않는 불친절한 모습을 보였기 때문이다.

최근 6세 연하 아내와 결혼식을 올린 돈 스파이크는 발리로 신혼여행을 떠났다. 그러나 짐이 도작하지 않아 신혼여행 중 불편함을 호소한 돈 스파이크다.

돈 스파이크는 지난 3일에도 "아시아나 항공사 분들아. 제 러기지(수화물)가 안 왔어요. 양말 한 짝도 없는 신혼여행"이라고 분노했다. 그는 "전화라도 좀 받아주지. 아시아나 너무하네"라며 거듭 불만을 표출했다.

이를 본 네티즌은 "신혼여행인데 항공사가 민폐짓을 하다니" "일을 못하면 전화라도 바로 받아야죠" "전화를 저 정도 했으면 못 받을 수 없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2.69하락 15.3618:01 08/19
  • 코스닥 : 814.17하락 11.8918:01 08/19
  • 원달러 : 1325.90상승 5.218:01 08/19
  • 두바이유 : 94.36상승 1.5118:01 08/19
  • 금 : 1762.90하락 8.318:01 08/19
  • [머니S포토] 국가전략정보센터 개관 커팅식
  • [머니S포토] 4번째 내한 브래드피트 "韓 음식때문에 돌아왔다"
  • [머니S포토] 우상호 "김건희 여사, 관저 리모델링 업체 의혹 직접 밝혀야"
  • [머니S포토] 권성동 "美 한국산 전기차 보조금 중단, 한미동맹 정신 맞지 않아 "
  • [머니S포토] 국가전략정보센터 개관 커팅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