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최초 달 탐사선 '다누리', 8월 발사 위해 美로 떠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8월3일 달로의 여정을 시작하는 달 궤도선 '다누리'가 한국을 떠나 발사지인 미국을 향한다. /사진=항공우주연구원
한국 최초의 달 탐사선 '다누리'가 발사를 위해 미국으로 이송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한국의 첫 달 탐사선 '다누리'를 해외발사장으로 이송한다고 5일 밝혔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을 출발한 다누리는 특수 컨테이너에 실려 인천공항으로 이송된다. 이후 항공으로 미국 올랜도 공항까지 이송된 후, 다시 육상으로 이동해 오는 7일 발사장인 미국 플로리다주 케이프캐너배럴 우주군기지에 도착한다. 컨테이너는 온도·습도·양압 유지 및 충격 흡수가 가능한 특수 장비로 다누리 수송을 위해 신규 제작됐다.

다누리는 발사장에서 약 1개월 동안 상태 점검, 연료 주입, 발사체 결합 등 발사준비 과정을 거쳐 8월3일 오전 8시24분(한국시각) 스페이스X의 팰콘9 발사체로 발사될 예정이다.

발사 후에는 12월까지 항행해 달 궤도에 안착한다. 2023년부터 1년간 달 상공 100㎞를 돌면서 과학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달 탐사선은 달 착륙 후보지 탐색, 달 과학연구, 우주인터넷 기술 검증 등의 임무를 맡고 있다.


 

송은정
송은정 yuniya@mt.co.kr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3.78상승 42.923:59 08/11
  • 코스닥 : 832.15상승 11.8823:59 08/11
  • 원달러 : 1304.90상승 1.923:59 08/11
  • 두바이유 : 96.03상승 1.1423:59 08/11
  • 금 : 1807.20하락 6.523:59 08/11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 건설사 CEO 간담회, 인사 나누는 이정식 장관과 윤영준 사장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차세대 폴더블폰 'Z폴드4·플립4'
  • [머니S포토] 與 침수피해 자원봉사 속 인사 나누는 주호영·나경원
  • [머니S포토]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저지 대응단 출범식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 건설사 CEO 간담회, 인사 나누는 이정식 장관과 윤영준 사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