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亞문화전당재단에 방역로봇 지원 등 협력 활성화 맞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T-ACC 업무협약 체결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KT전남·북광역본부 제공.
KT와 국립아시아문화전당재단이 사회적 거리두기 전면 해제에 따른 문화· 예술콘텐츠 활성화를 위해 손을 잡았다

KT와 국립아시아문화전당재단은 5일 ACC재단 다목적회의실에서 이 지역 문화예술 콘텐츠 활성화와 첨단기술 체험 확대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업무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문화예술 콘텐츠의 대면 프로그램 활성화를 위해 역량을 모으고 인적?물적 자원의 활발한 교류를 통해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특히 ACC재단 어린이문화원에서 오는 7월 29일부터 한 달간 진행하는 '2022 어린이 직업체험 특별전 '키자니아 Go! 광주' 행사에는 KT의 최첨단 자율주행 AI 방역로봇이 투입 될 예정 이다.

KT AI 방역로봇은 인체에 무해하면서도 바이러스를 99.9% 이상 살균하는 친환경 플라즈마 방식으로 사람이 있는 공간에서도 안전하게 방역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엄선된 체험 콘텐츠로 인기가 많은 키자니아 특별전시 기간에는 어린이와 학부모 등 많은 인파가 예상됨에 따라, 방역뿐 아니라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생활 유해가스에 대한 공기 청정 기능까지 제공하는 방역로봇의 활약으로 방문객들은 안심하고 체험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ACC재단의 키자니아 직업체험 행사에 KT AI 방역로봇을 제안한 정홍성 KT 전남·북 ICT기술담당 상무는 "자율주행, 자동충전 등의 기술이 적용된 로봇이 사람을 피해서 스스로 이동해 가며 방역하므로 행사에 참가한 어린이들에게 건강은 물론 재미와 볼거리까지 선사 할 예정" 이라며 "행사기간 동안 기술적인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선옥 국립아시아문화전당재단 사장은 "이번 KT와의 업무협력을 통해 한 차원 높은 문화 콘텐츠 제공이 가능해 졌다"면서 "ACC재단은 앞으로도 특화 문화 콘텐츠 개발과 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류평 KT 전남법인고객본부장은 "KT의 AI 기술이 지속 발전하고 있으며, ACC에서 제공하는 다양하고 특화된 문화예술 콘텐츠에 KT의 첨단 신기술 체험 기회를 더해 ACC가 신기술 복합 문화예술 플랫폼으로 나아 갈 수 있도록 KT가 든든한 파트너가 되겠다"고 말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