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충우 여주시장 "SK, 여주시와 상생방안 제시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충우 여주시장은 5일, 경기도에서 주관한 용인반도체클러스터 현장 방문 행사에 참석했다. / 사진제공=여주시
이충우 여주시장은 5일, 경기도에서 주관한 용인반도체클러스터 현장 방문 행사에 참석했다.

금번 행사는 김동연 경기도지사의 첫 현장 방문 일정으로 용인반도체클러스터 조성 관련 여주시, 용인시, 이천시, 안성시 등 관련 지자체장이 자리를 함께 했다.

이시장은 이날 용인반도체클러스터 조성 관련 여주시 현안과 건의사항을 김 지사 등에 전달하고, 상생공동합의문에 서명했다.

이와 관련 이 시장은 "국가 및 경기도 경제발전 전략 측면에서 뜻을 함께 한다는 의미로 서명했다"며, "그렇지만, '상생'이란 한쪽의 희생만으로 되는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여주시는 현재까지 각종 중첩 규제로 도시 발전이 정체돼 있는 상태다.

이 시장은, SK에서 용인반도체클러스터 운영을 위해 여주 남한강에서 일일 26만5천톤의 물을 가져가는데, SK-여주시 차원의 상생 발전이 마련되어야 한다는 생각이다.

이 시장은, "용수관로가 지나가는 지역 민원 해결로는 부족하다"며, "SK그룹 차원에서 이천 하이닉스 상당의 지역 상생 방안을 제시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이 시장은 경기도에 여주시, 경기도, SK가 공동으로 참여하는 대규모 종합 개발사업의 추진과 관련 산업의 유치를 상생협력 방안으로 먼저 제시했다.

사업구상(안)에는 여주시, GH(경기도시공사), SK건설 등이 함께 참여하는 종합 개발사업으로 공동주택, 공공임대주택(청년주택 등), 산업단지, R&D센터 등이 포함된 대규모 개발사업 계획이 담겨 있다.

한편, 여주시 세종대왕면 왕대리 일원에 설치되는 26만5000㎥/일 규모의 공업용수 취수장은 용인반도체클러스터 조성 관련 핵심 기반 시설로 현재 관련 행정절차가 진행 중이다.


 

여주=김동우
여주=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