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리츠마마, 일본 팝업 성료… "지속가능 패션 알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플리츠마마가 일본 도쿄에서 팝업 행사를 마쳤다. 사진은 플리츠마마 재팬 팝업 숍 토크 쇼 현장./사진제공=플리츠마마
친환경 패션 브랜드 플리츠마마가 일본 도쿄에서 첫 해외 팝업을 마쳤다.

플리츠마마는 6월21부터 7월3일까지 일본 도쿄에서 '플리츠마마 재팬 팝업 숍'을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팝업은 플리츠마마의 첫 해외 팝업으로 일본 현지에 진출한 플리츠마마를 알리고 글로벌 유통 활로를 넓히고자 기획됐다. 일본 현지 소비자, 업계 관계자 및 바이어를 대상으로 브랜드를 소개했다.

이번 행사는 일본 도쿄도 미나토구 소재 이토추 SDGs 스튜디오 내 에시컬 컨비니에서 진행됐다. 이곳은 일본 최대 종합 상사 중 하나인 이토추 상사가 운영하는 지속가능 제품 전용 편집숍이다. 현지 소비자를 비롯해 미쓰코시·이세탄을 포함한 일본 내 유력 바이어, 바니즈 뉴욕 헤드 디렉터와 WWD 편집장 등 패션업계 관계자 약 150여명이 플리츠마마 팝업 현장을 찾았다.

팝업 오픈 첫날에는 '지속가능한 패션'을 주제로 개막 기념 토크 쇼가 열렸다. 플리츠마마는 자원 순환을 통해 지속가능한 패션을 실천한다는 브랜드 철학을 설명하고 주요 아이템을 소개했다. 일본 환경성 앰배서더이자 브랜드의 디자이너로 활동하는 마리에 파스칼이 스페셜 게스트로 참석해 패션업계 관계자 및 취재진과 패션계의 미래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왕종미 플리츠마마 대표는 "전 세계적으로 지속가능한 패션이 화두인 만큼 심미성이 뛰어나면서도 친환경적인 플리츠마마에 글로벌 소비자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며 "이번 팝업을 시작으로 일본 내 다수 백화점, 편집숍으로 유통 채널을 다각화하고 국내외 고객 접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희진
연희진 toyo@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