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투기 조종한 소년?…"폭탄 설치" 허위 신고에 출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4일(현지시각) 한 10대 소년의 장난으로 전투기가 뜨는 해프닝이 발생했다. 사진은 여객기를 호위하는 전투기 모습. /사진=로이터
한 10대 소년의 장난으로 전투기가 뜨는 해프닝이 발생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지난 4일(이하 현지시각) 로이터에 따르면 전날 영국 런던에서 스페인 메노르카로 향하던 영국 이지젯 여객기는 비행 도중 전투기의 호위를 받았다. 스페인 당국은 "(해당 여객기에) 폭탄을 설치했다"는 테러 위협 신고가 접수되자 전투기를 띄웠다.

메노르카 공항 관제탑으로 폭탄 테러 위협 신고가 들어오자 스페인 당국은 '특별 작전'에 나섰다. 당국은 F-18 전투기를 동원해 항공기를 호위했다. 메노르카에 착륙한 여객기는 메인 터미널에서 분리된 곳으로 옮겨졌다.

이후 당국은 폭탄 테러 위협이 거짓이라고 결론 내린 직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장난을 친 소년을 체포했다.

이지젯 항공사 대변인은 이날 "이지젯 EZY8303 항공편은 런던에서 메노르카로 향하는 동안 군용기의 호위를 받았다"며 "승객들의 이해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전투기의 갑작스런 출동에 당시 탑승객들은 '깜짝' 놀란 것으로 전해졌다. 로이터는 "승객들은 '저 전투기가 왜 저기 있어?' '무슨 일이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고 전했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3.78상승 42.923:59 08/11
  • 코스닥 : 832.15상승 11.8823:59 08/11
  • 원달러 : 1303.00하락 7.423:59 08/11
  • 두바이유 : 96.03상승 1.1423:59 08/11
  • 금 : 1807.20하락 6.523:59 08/11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 건설사 CEO 간담회, 인사 나누는 이정식 장관과 윤영준 사장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차세대 폴더블폰 'Z폴드4·플립4'
  • [머니S포토] 與 침수피해 자원봉사 속 인사 나누는 주호영·나경원
  • [머니S포토]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저지 대응단 출범식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 건설사 CEO 간담회, 인사 나누는 이정식 장관과 윤영준 사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