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가양역 실종자 친언니 "가양역은 집과 먼데…왜 거기인지 모르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뉴스1) 문동주 기자,임승범 인턴기자,이종덕 기자 = 지난달 27일 강남에서 미용실에 들른 뒤 가양역에서 실종된 김가을(24)씨. 이날 김씨는 미용실에서 머리를 하고 SNS에 인증사진까지 올렸다.

그러나 오후 9시 30분 이후 김씨는 갑자기 연락이 두절됐고, 그의 마지막 행적은 가양역 인근에서 발견됐다.

김씨의 친언니는 뉴스1과의 전화에서 "집은 까치산"이라며 "가양역과 거리가 좀 된다. 걸어서는 못 간다. 한 번도 가본 적이 없고 왜 거기인지 잘 모르겠다"고 말했다.

영상을 통해 김씨 언니의 이야기를 확인해보자.

© 뉴스1
© 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33.52상승 5.5818:03 08/16
  • 코스닥 : 834.74상승 3.1118:03 08/16
  • 원달러 : 1308.10상승 5.718:03 08/16
  • 두바이유 : 94.60하락 3.6418:03 08/16
  • 금 : 1789.70하락 8.418:03 08/16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진성준
  • [머니S포토] 권성동 "시민단체, 민주당 정치예비군 전락…철저한 검증 필요"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