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의 글로벌 사회공헌, '베트남·르완다' 낙후지역 자립 도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아가 베트남과 르완다에서 실시한 사회공헌 활동 '그린라이트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사진은 르완다 가헹게리에서 진행된 '그린라이트 프로젝트' 이양식에 참석한 기아 행사 관계자, 열매나눔재단 관계자, 가헹게리 지역정부 관계자들 모습. /사진=기아
기아의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 '그린라이트 프로젝트'가 베트남과 르완다에서도 결실을 맺었다.

기아는 베트남과 르완다에서 실시한 사회공헌 활동 '그린라이트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현지 공동체에 자립 모델 이양을 완료했다고 6일 밝혔다.

이로써 베트남과 르완다는 기아의 '그린라이트 프로젝트'가 현지 이양을 완료한 열번째, 열한 번째 거점이 됐다.

'그린라이트 프로젝트'는 경제·교육·보건·환경 등 분야에 대한 지원이 필요한 지역사회에 인프라와 자립 프로그램 등을 제공해 궁극적인 자립을 돕고자 하는 기아의 대표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이다.

기아는 이러한 '그린라이트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2019년 7월부터 3년 동안 베트남의 수도 하노이 인근 지역인 마이쩌우현 내 환경 오염 및 보건 문제 해결을 위한 활동을 추진해왔다.

기아는 아프리카 르완다 가헹게리에서도 2017년 7월부터 5년 동안 경제적 자립을 돕기 위한 '그린라이트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기아 관계자는 "단순한 물질적 지원이 아닌 지역사회가 스스로 자립할 수 있는 지속 가능한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이 '그린라이트 프로젝트'와 기아 사회공헌의 궁극적인 목표"라며 "앞으로도 친환경, 모빌리티 등 글로벌 사회 이슈 해결을 위한 지속 가능한 가치 창출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6.47하락 17.0518:01 08/17
  • 코스닥 : 827.42하락 7.3218:01 08/17
  • 원달러 : 1310.30상승 2.218:01 08/17
  • 두바이유 : 92.12하락 2.4818:01 08/17
  • 금 : 1776.70하락 1318:01 08/17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