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경기서 91대1, 95대0…1부리그 경기 맞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시에라리온 축구 리그에서 90골이 넘는 경기들이 나와 조사가 진행 중이다. /사진=이미지투데이
1경기에서 90골이 넘는 경기들이 나와 프로리그 협회서 조사에 나섰다.

영국 매체 텔레그래프는 5일(한국시각) 시에라리온 축구 협회가 최근 1부 리그 경기서 벌어진 두 경기를 조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매체에 따르면 최근 걸프FC가 코키마 레바논을 91-1로 꺾었고 룸벤부 유나이티드가 카훌라 레인저스를 95-0으로 승리했다. 이에 축구 협회는 경기들이 조작됐다고 판단해 관련 팀들의 선수와 임원을 조사하고 있다.

경기가 조작됐다는 사실이 드러나면 협회는 무관용 원칙으로 다스릴 것이라고 전했다.

매체는 "2002년 마다가스카르에서 나온 경기 중 149-0 스코어가 나온 적이 있다. 축구 역사상 가장 많은 득점이 나온 경기"라며
"선수들이 심판 판정에 항의하며 자책골을 넣었다"고 설명했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6.47하락 17.0518:01 08/17
  • 코스닥 : 827.42하락 7.3218:01 08/17
  • 원달러 : 1310.30상승 2.218:01 08/17
  • 두바이유 : 90.45하락 1.6718:01 08/17
  • 금 : 1776.70하락 1318:01 08/17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