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기술 항공부품, 국내외 항공시장 진출… 국토부, 판로 확대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토부가 국내 업체에서 개발하고 안정성이 입증된 항공부품에 대해 지속적인 판로 확대를 지원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국토교통부가 국내 업체에서 개발하고 안정성이 입증된 항공부품 3종에 대해 국내 항공사 4곳에 보급을 추진하는 등 판로 확대 지원에 나선다.

7일 국토부에 따르면 이번에 국산 기술로 개발된 항공부품은 항공화물을 수송하는 팔레트와 컨테이너, 객실 부품(컵 홀더) 등이다. 그동안 전량 수입에만 의존했지만 앞으로는 정부가 안전성을 인증해 국산 항공부품들의 판로가 점차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내 항공부품 제작사 써브가 자체 개발한 항공화물용 팔레트는 지난 2019년 7월 국토교통부 가 인증하고 이듬해 3월 미국 연방항공청(FAA)의 인증을 획득했다.

2020년 9월부터 개발한 항공화물용 컨테이너는 국토부가 안전성 검증을 마치고 지난달 6일 인증서를 발급했다.

항공부품 제작사 에이엔에이치스트럭쳐(ANH)에서 자체 개발한 객실 컵 홀더도 국토부가 안전성 검증을 완료하고 지난 4월 인증서를 발급했다.

국토부가 인증한 국산 항공부품은 즉각 국내 항공사에 보급이 가능하고 항공화물용 컨테이너의 경우에는 해외진출을 위해 FAA 기술표준품 형식승인(TSOA) 인증 획득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에 정부의 인증을 받은 항공 화물용 팔레트는 국내 항공사인 에어 인천에 지난달 22일 15개를 납품했다.

정부는 국내에서 제작된 팔레트와 컨테이너 1000개를 올 하반기 국내 항공사 납품을 추진하고 객실 컵홀더에 대해서는 이달 내 국내 항공사에 1000개를 납품할 계획이다.

정용식 국토부 항공안전정책관은 "국내 업체에서 개발한 우수 항공부품이 국내외 인증을 획득하고 경쟁력을 확보하는 계기가 확산될 수 있도록 업체에서 필요한 인증 지원을 지속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05하락 8.4218:03 08/18
  • 코스닥 : 826.06하락 1.3618:03 08/18
  • 원달러 : 1320.70상승 10.418:03 08/18
  • 두바이유 : 90.45하락 1.6718:03 08/18
  • 금 : 1771.20하락 5.518:03 08/18
  • [머니S포토] 2022 건설의날 기념식 입장하는 내외빈
  • [머니S포토] 민주당 '코로나19 재유행 대책 마련 위해'
  • [머니S포토] 서울우유 원유가 인상.. 우유가격도 인상되나
  • [머니S포토] 8월 18일 쌀의날, 오늘도 밥심으로 든든하게...
  • [머니S포토] 2022 건설의날 기념식 입장하는 내외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