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총리, 美 하원의원 만나 "한미동맹 강화 위해 노력해달라"

총리실 "글로벌 포괄적 전략동맹 대한 미국 의회 초당적 지지 확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덕수 국무총리가 6일 미 하원 코리아스터디그룹 대표단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총리실 제공)/© 뉴스1
한덕수 국무총리가 6일 미 하원 코리아스터디그룹 대표단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총리실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윤수희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는 6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미국 하원 코리아스터디그룹(CSGK) 대표단 8명을 접견하고 미 의회가 한미 동맹 강화를 위해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코리아스터디그룹은 미국 의회 안에 구성된 한국 관련 초당적 연구 모임으로, 현재 약 50명의 상·하원 의원 참여하고 있다.

총리실에 따르면 한 총리는 한미 양국이 5월 정상회담,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외교·국방장관회의 등을 통해 안보협력을 더욱 굳건하게 해나가고 있다고 언급했다.

또 코리아스터디그룹이 미 의회 차원에서 한미 동맹에 대한 이해를 제고하는 데 기여해온 것을 평가하면서 앞으로도 미 의회가 한미 동맹 강화를 위해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에 미 대표단은 한미 동맹의 글로벌 역할 확대를 적극 환영한다고 하면서 양국이 협력의 폭과 깊이를 더해나갈 수 있도록 미 의회 차원에서도 관심을 갖고 역할을 지속해나갈 것이라고 했다.

한 총리는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이 양국의 교역·투자 증진에 기여해왔음을 언급하면서 양국의 경제협력 확대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어 규범·투명성·시장원리 중시 등 우리 새 정부의 경제정책 기조와 첨단산업 및 인재육성, 기업 활성화, 외국인 투자유치 등 정책 방향을 소개했다.

미 대표단은 기후변화 대응 등 환경·에너지 정책과 역내 무역 및 동북아 정세에 대해서도 관심을 표명했고, 한 총리는 우리의 입장을 설명하면서 한미 양국이 관련 협력을 강화해나갈 필요가 있다고 했다.

총리실 측은 "이번 접견이 한미정상 차원에서 확인된 '글로벌 포괄적 전략동맹' 비전에 대한 미국 의회의 초당적 지지를 확인하고, 한미관계 발전을 위한 미국 의회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지를 확보하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23.78상승 42.915:30 08/11
  • 코스닥 : 832.15상승 11.8815:30 08/11
  • 원달러 : 1303.00하락 7.415:30 08/11
  • 두바이유 : 94.89상승 0.5815:30 08/11
  • 금 : 1813.70상승 1.415:30 08/11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 건설사 CEO 간담회, 인사 나누는 이정식 장관과 윤영준 사장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차세대 폴더블폰 'Z폴드4·플립4'
  • [머니S포토] 與 침수피해 자원봉사 속 인사 나누는 주호영·나경원
  • [머니S포토]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저지 대응단 출범식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 건설사 CEO 간담회, 인사 나누는 이정식 장관과 윤영준 사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