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 최고 34도 무더위 지속…수도권 오후부터 시간당 30~50㎜ 강한 비

전국 폭염특보 속 최고 체감온도 35도 전망…열대야도 지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도심에 소나기가 내린 4일 서울 명동거리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2022.7.4/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서울 도심에 소나기가 내린 4일 서울 명동거리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2022.7.4/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서울=뉴스1) 김동규 기자 = 7일 목요일은 전국이 북쪽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다가 차차 벗어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수도권 등에서 오후부터 시간당 30~50㎜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 강원내륙·산지가 30~100㎜다. 충청권과 남부지방, 제주도산지와 서해5도에서는 10~60㎜의 비가 예상된다. 강원동해안과 제주도(산지 제외), 울릉도와 독도에서는 5~30㎜의 비가 전망된다.

기상청은 "수도권과 강원내륙·산지, 충청권, 전라권은 오늘 오후부터 내일 사이 강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으니 계곡이나 하천 등 물이 갑자기 불어날 수 있는 곳의 접근 자제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아침 최저기온은 23~27도, 낮 최고기온은 29~34도로 전망된다.

주요 도시 예상최저기온은 Δ서울 27도 Δ인천 26도 Δ춘천 25도 Δ강릉 25도 Δ대전 26도 Δ대구 26도 Δ전주 26도 Δ광주 26도 Δ부산 25도 Δ제주 27도다.

최고기온은 Δ서울 30도 Δ인천 29도 Δ춘천 30도 Δ강릉 33도 Δ대전 33도 Δ대구 34도 Δ전주 33도 Δ광주 32도 Δ부산 30도 Δ제주 34도 Δ창원 31도로 예상된다.

전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당분간 최고 체감온도가 33~35도 내외로 오르면서 매우 덥겠고, 밤사이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도 많겠다. 기상청은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이 매우 높아 수분과 염분을 충분히 섭취하고, 가장 무더운 시간인 오후 12~18시 야외 활동 자제를 권고했다.

해상에서는 오늘 낮까지 서해먼바다와 제주도 남쪽먼바다에서 바람이 시속 35~60㎞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은 1.5~3.5m로 매우 높게 일 것으로 전망돼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또 오늘과 내일 전해상에 바다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서해상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어 해상 안전사고에도 유의가 필요하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03.38하락 13.0910:27 08/18
  • 코스닥 : 822.35하락 5.0710:27 08/18
  • 원달러 : 1314.20상승 3.910:27 08/18
  • 두바이유 : 90.45하락 1.6710:27 08/18
  • 금 : 1776.70하락 1310:27 08/18
  • [머니S포토] 고개숙여 사과하는 국민의힘 비대위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고개숙여 사과하는 국민의힘 비대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