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박초롱, 청순 벗고 섹시 장착… 구멍 송송 원피스 자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에이핑크 멤버 박초롱이 과감한 원피스 자태를 선보였다.
사진=박초롱 인스타그램
6일 박초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멘트 없이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초롱은 촬영장에서 셀카를 찍는가 하면 옷들이 걸려있는 이동식 행거에 손을 걸친 채 포즈를 취하고 있다.

금발의 박초롱은 화려한 구슬 장식이 달린 옐로우 원피스를 입고 컬러감이 돋보이는 메이크업을 한 모습으로 신비로운 분위기를 발산했다. 특히 그녀는 앞뒤로 구멍이 뚫린 과감한 원피스 차림으로 기존의 청순한 이미지와는 사뭇 다른 섹시한 매력을 선보여 시선을 끌었다.
사진=박초롱 인스타그램
한편, 박초롱은 에이핑크 멤버 보미와 함께 유닛 그룹 '초봄'을 결성하고, 오는 12일 첫 싱글 앨범 'Copycat(카피캣)'을 발매한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0.21하락 23.2514:29 08/10
  • 코스닥 : 823.20하락 10.4514:29 08/10
  • 원달러 : 1310.20상승 5.614:29 08/10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4:29 08/10
  • 금 : 1812.30상승 7.114:29 08/10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與 비대위원장 선출 후 국회 등원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